http://www.zoglo.net/blog/langman 블로그홈 | 로그인
浪漫과 德 그리고 健康으로 人生을 보내려고하는 山岳人들의 모임
<< 1월 2022 >>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31     

방문자

조글로카테고리 : 블로그 -> 취미 -> 등산

나의카테고리 : 산행일지

699次八道镇下鹁鸽砬子
2021년 06월 06일 00시 06분  조회:1484  추천:0  작성자: 랑만파 인생
비를 무릅쓰고 오봉촌으로
               은하수
 랑만팀 699차 산행은 워낙 룡정 오봉산이였다.
 일기예보에 룡정, 화룡지구에 비가 많이 내린다하여 연길시팔도 오봉촌으로 정했다.
 목장님이 넘겨준 력사자료에 의하면 오봉촌의 기명은 청조 광서년에 지어진 이름이다.
 오봉촌은 산과 물을 끼고 있어 풍광이 아름답다. 북쪽으로 병풍산의 형제봉, 서쪽으로는 조양하가 유유히 흘러간다.
 여름 한철에는 충족한 우수와 계곡이 합해 폭포를 이루는데 그 정상이 가관이라  과연 볼만하다고 한다.
 30년대 일본놈들이 이 오붓한 마을에 대학살 참안을 빚어내 무고한 백성들을 무참하게 죽였다 한다. 허지만 중국공산당의 령도아래 항일투사들은 이 오봉촌에서 견정불이하게 일본놈들과 맞서 혈전을 벌림으로써 항일의 장거를 엮었다 한다.
 워낙 등산계획이 오봉산이고 후에 변경되여도 오봉촌이다. 
 오봉 두글자와 5자와 인연이 있는듯 싶다.
 나는 어려서부터 5자를 좋아했다.
 사람이 태여나면서 손, 발 한쪽켠에 다섯가락씩 달아주었고 얼굴에도 오관을 박아주었다. 그리고 내장에도 오장에 륙부를 붙여주었다.
 아름다운 언어들도 많고도 많다.
 빛나는 오각별, 휘날리는 오성붉은기...
 아버지랑 공부 할 때는 백점제가 아니고 오점이 만점이라 들었었다. 지금 호텔도 오성급이면 최고 호화롭다.
 이외도 오곡백과 무르익고 그 많은 색갈중 오색이 령롱하다 말하고 맛도 오미라 했다.
 마을을 벗어나 산으로 뻗은 길을 향해 등산이 시작된다.
 이에 앞서 신참들을 소개하고 초원회장님의 구령에 맞추어 예비운동이 있었다.
 산으로 통하는 길이 마침 포장길이라 너무 애를 먹지 않았다.
 이윽고 우리는 下鹁鸽粒子에 이르렀다.
 한자를 뜯어보면 비둘기바위라는 뜻이다.
 下자를 빼버리면 비둘기바위라 하고 下자를 그대로 새긴다면 아래비들기바위 혹은 하비둘기바위라 해야 할것이다.
 일반적으로 지명을 지을 때면 산이나 마을의 형태 혹은 이야기에 나오는 전설 같은데 의거해서 짓기마련이다.
 마을이름이 산을 대표할수 있고 산이름이 마을을 대표할수 있다고 목장님이 알려주었다.
 바위우에 광산자리가 있었다.
 큰 동굴이 있었는데 야수가 뛰쳐나올가봐 겁이 났다.
 그래도 모두들 동굴앞에서 태연자약하게 사진들을 남겼다.
 저마다 겉에 걸친 비옷은 비에 흡뻑 젖고 속옷은 땀에 흥건히 젖어들었다.
 우리는 산에서 내려와 마을에 정교하게 만들어진 "벼관광장랑"에 둘러 앉아 갖고간 도시락을 펼쳐놓고 점심식사를 했다.
 마을은 높지도 낮지도 않은 산들로 병풍처럼 둘러있고 기름진 논판에는 모살이를 거친 벼들이 새파랗게 자라고있다.
 남행을 한 집들은 저마다 아름답고 아담하며 거리나 마을주변은 더없이 깨끗하였다.
 이러한 오봉촌은 줄곧 모범촌, 문명촌으로 표창받는다 했다.
 오늘도 비를 무릅쓰고 촬영을 책임진 信缘님, 만천성님 수고 많았고 오늘 새로 가입한 대원이 많은 실정에서 인연회장님, 이설산님 수고를 아끼지 않았다.
 랑만팀의 매번 등산은 랑만이 흘러넘칠뿐만 아니라 그 어느때나 한집안처럼 화기가 애애하다.

파일 [ 46 ]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Total : 378
번호 제목 날자 추천 조회
378 727차이란구룡빙폭포 2022-01-27 0 196
377 제726차 이동저수지 썰매타기 2022-01-21 0 489
376 725차 2022년시산제 2022-01-21 0 220
375 724차 2021년 년말총결 2021-12-22 0 1402
374 723차 개산툰 석문 말머리산 2021-12-13 0 694
373 722차 남도끼봉 2021-12-06 0 588
372 721차 배초구 窟窿山 2021-11-29 0 717
371 719차 화룡와룡진老虎砬子 2021-11-21 0 535
370 720차 화룡아동저수지 狮吻砬子 2021-11-21 0 667
369 718차 길성저수지 도끼봉 2021-11-12 1 1002
368 717차 랑만산악회 14주년 기념축제 2021-10-30 0 943
367 716차 로투구 매바위산 2021-10-24 1 929
366 715차 화룡 범코등산 2021-10-16 0 758
365 714차 모아산 2021-10-11 0 682
364 713차 화룡 청산리 단풍 2021-10-06 0 1219
363 712차 화룡 성벽산 2021-09-27 0 1040
362 711차 락타바위 2021-09-20 0 1207
361 710차 오호령 2021-09-13 0 627
360 709차 정암봉 2021-09-12 0 739
359 708차 도문시량수진대왕구 2021-09-12 0 664
358 707차 한왕산성 2021-09-12 0 438
357 706차 이도백하 2021-09-12 0 311
356 705차 왕청 兰家沟 2021-07-20 1 1179
355 704차 량수진 대왕구 2021-07-11 0 1256
354 703차 서성진 와룡바위 2021-07-04 0 1268
353 702차 유수촌 계관산 2021-06-27 0 1363
352 700차 축제 2021-06-26 0 1217
351 701차 룡정 오봉산 2021-06-20 0 1255
350 699次八道镇下鹁鸽砬子 2021-06-06 0 1484
349 698차 화룡동성진 꿩바위 2021-05-29 0 1683
348 697차 오도촌 石海 2021-05-23 0 1170
347 696차룡정용신촌 광주리바위 2021-05-16 0 1376
346 695차 도문 형제바위 2021-05-10 0 1294
345 694차 개산툰형제봉진달래 2021-05-01 0 1945
344 693차 도문 중고령 2021-04-25 0 1964
343 692차 오도저수지 王八砬子 2021-04-18 0 1851
342 691차 룡정지신진 旗峰 2021-04-10 0 1840
341 690차 조양천 현무암 2021-04-04 0 1840
340 689차 화룡 서성진獐项砬子 2021-03-27 0 2402
339 688차 룡정백금진 구룡바위 2021-03-21 0 2335
‹처음  이전 1 2 3 4 5 6 다음  맨뒤›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조글로]조선족네트워크교류협회(潮歌网) • 연변두만강국제정보항(延边图们江地区国际信息港) •아리랑주간(阿里郎周刊)
地址:吉林省延吉市光明街89号A座9001室 电子邮件: postmaster@zoglo.net 电话号码: 0433) 251-7898 251-8178
吉林省互联网出版备案登记证 [吉新出网备字61号] | 增值电信业务经营许可证 [吉B-2-4-20080054] [吉ICP备20003111号]
Copyright C 2005-2016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