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글로로고 media
Total : 7
  • 전문의 칼럼 고대구로병원 뇌신경센터 고성범 교수 파킨슨병에 대한 인지도가 높아지고 환자가 늘면서 인터넷에서 파킨슨병에 대한 자료를 쉽게 볼 수 있다.  투병 수기 등 다양한 정보가 있는데, 파킨슨증후군 환자의 이야기도 함께 소개되고 있어 혼란을 겪을 수 있다. 이들 정보는 환자의 치료 의지를 꺾거나, 증상...
  • 최근 유명인의 마약 투약 혐의로 시끄럽다. 증거인멸을 위해 온몸의 털을 제모했다는 의혹도 나왔다. 정말 온몸의 털과 머리카락을 박박 밀면 마약 성분이 검출되지 않을까? 한양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노성원 교수는 "어렵긴 하지만, 검출이 불가능한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마약을 투여하면 혈액에서는 하루 정도, 소...
  • 박재형 | 고대안암병원 순환기내과 교수 얼마 전 40대 중반의 한 남성이 가슴통증을 호소하며 내원했다. 평소 잦은 야근과 음주, 흡연 등 좋지 못한 생활습관을 지속해왔던 그는 봄맞이 건강관리를 한다며 갑작스럽게 산에 올랐다가 등산을 시작한 지 10여분 만에 식은땀이 흐르고 가슴이 조이는 통증을 느껴 응급실을 찾았...
  • 머리카락 하루 100개 이상 빠지면 병적인 원인 찾아야 콩·두부 등 이소플라보노이드 섭취 도움…조기 치료가 중요 권오상 서울대병원 피부과 교수는 탈모현상은 두피에서 '성모'라고 불리는 굵고 검은 머리털이 빠지는 것을 말한다. 색깔이 없고 굵기가 가는 '연모'와 달리 미용상 문제를 일으...
  •         할빈시조선민족의병원 부원장 김룡철   (흑룡강신문=하얼빈) 채복숙 기자= 김룡철 할빈시조선민족의병원 부원장 겸 통증과 주임의사는 "편두통은 아주 흔한 질병이지만 진통제나 먹는 것으로 치료를 지연하면 위험할 수도 있습니다"고 말한다.   김룡철 의사에 따르면, 중국 편두통 발병률...
  • 아이스 아메리카노는 절대 금물…흡연·음주 삼가야 # 첫 데이트를 앞둔 우모씨(24)는 요즘 걱정이 태산이다. 원래 땀이 많아 발냄새가 심할 뿐더러, 조금만 긴장해도 겨드랑이가 축축하게 젖어버리기 때문이다. 혹시라도 끈적끈적한 손 때문에 애인이 떠날까봐 전전긍긍하던 우씨는 결국 병원을 찾았다. 최근 ...
  • 송대욱 원장누구나 살면서 한 번쯤은 두통을 경험하게 된다. 이렇게 발생하는 두통은 특별히 약을 복용하지 않아도 시간이 지나면 저절로 나아지는 경우가 있다. 그런데 지속적으로 나타나고 약을 복용해주어도 두통이 나아지지 않을 때가 있다. 특히 가장 많은 두통으로 편두통을 꼽을 수 있다. 편두통은 왼쪽머리통증이나...

포토뉴스 오늘은 2019년 4월 23일

오늘의 인물

  • *
  • *

세상에 이런 일이 더보기+

살아가는 이야기 더보기+

많이 본 포토뉴스 많이 본 뉴스

최신 코멘트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select convert(int,CHAR(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