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글로로고 media
  • 조선인 항일무장력 조선 혁명력량 및 중국 항일무장력량 이중사명 확인 김일성 등 조선공산주의자들 중한인의 통일된 무장대오 건립을 주장 용맹한 서부파견대 1935년 9월, 일본군은 전면적인 추계 ‘토벌'을 발동했다. 서부파견대는 액목에 온 후 일만군과 여러 차례의 전투를 벌렸다. 9월 중순, 서부파견대는 액...
  • 중국항일투쟁 연고자가족들이 9일 조선 국제친선전람관을 참관하였다.   그들은 전람관에 모신 김일성동지, 김정일동지, 항일녀성영웅 김정숙동지의 랍상을 우러러 인사를 드렸다.   연고자가족들은 세계 수많은 나라의 당 및 국가, 정부수반들과 저명한 인사들이 보낸 선물들을 감동속에서 돌아보았다. 중국항...
  • 항일유적지 답사 실기(9)  그 산 그 강은 기억하네 리진룡장군 《의렬비》와 《우씨부인묘비》             김창영   청명전이라 하루해는 짧았다. 어둠이 온 산야를 뒤덮은 뒤에야 일행은 소괴마자 로학당 옛터를 떠나 관전만족자치현 청산구진 은광자촌으로 향했다. 말 그대로 ...
  • 평화의 소녀상. /연합뉴스 평화의 소녀상에 침을 뱉는 등 모욕적 행위를 했던 한국인 청년 4명 중 일부가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에 대한 사과를 끝내 거부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그동안 고소장 제출을 미뤄왔던 나눔의 집은 지난 10일 경찰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의 보호시설 ‘나눔의 집&rsquo...
  • 제1편 동북항일련군 장교 동북항일련군 제1군―위급 군관 최일현(崔一贤, 1906―1939): 동북항일련군 제1로군 제2방면군 제7퇀 제4련 련장 1906년 8월 17일, 조선 함경북도 명천군에서 출생했고 1932년에 유격대에 입대했으며 1939년 봄에 동북항일련군 제1로군 제2방면군 제7퇀 제4련 련장이 되였다. 같은 해 12월 17일, ...
  • 정안군 사도하자를 피로 물들이고 인민혁명군 지혜롭게 정안군 괴멸 피로 물든 사도하자 라자구와 동녕현 부근의 로흑산은 지형이 복잡하여 우리 군이 활동을 활발히 벌리는 데 매우 유리한 지구였다. 곡창지대인 로흑산 부근은 또 아군의 식량기지이기도 했다. 일제는 항일군의 식량공급을 단절시키고 유격활동을 저지시킬...
  • 더 큰 손실 막기 위해 주동적으로 유격근거지 포기 수부원정길에서 항일련군 제1로군 창건의 토대 닦아 처창즈근거지의 포기 1935년 8월 30일, 일본관동군 사령부는 이른바 〈소화 10년 관동군 추계치안숙정 만주국방면협력요망〉을 제정하고 항일무장 ‘토벌’의 중점을 빈강, 길림, 간도, 봉천, 안동 등 5개 성...
  • [조선의 의인, 조지 포크] 미 외교관과 개화파 조선인의 우정 [오마이뉴스 글:김선흥, 편집:이주영] 개항초기 조선의 근대화와 자주독립을 위해 젊음을 바쳤으나, 청나라로부터는 모략당했고, 조선으로부터는 추방당했으며, 본국 정부로부터는 해임당했다. 어느 날 일본의 호젓한 산길에서 홀로 죽음을 맞이한 비운의 의인 ...
  • 7월 5일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열릴 최운산 장군 추도식 포스터. [최운산장군기념사업회 제공] (서울=연합뉴스) 1920년 당시 일본군은 아시아 최강이자 세계 정상급 전력을 자랑했다. 1905년 러일전쟁의 승리로 세계열강 대열에 진입한 데 이어 제1차 세계대전(1914∼1918년)에서 당당한 승전국 지위를 얻어 사기도 하늘을...
  •    ‘일대일로’ 건설과 변강민족지구 및 과경민족발전을 주제로 한 중국조선민족사학회 2019년 학술년회가 7월 2일부터 3일까지 이틀간 장춘에 있는 길림건축대학교에서 열렸다. 사학회 정신철&nbs...
  • 하발령 대서서 일본군 렬차 전복 군수품 로획, 일본군 장군도 체포 동북인민혁명군 제2군 창립 동북인민혁명군 제2군 독립사는 창립된 후 비록 많은 좌절을 당했지만 유격근거지를 공고히 하고 확대하는 가운데서 부단히 장대해져 1,200여명의 병력을 가지게 되였다. 1935년 5월 30일, 중공동만특위와 독립사는 〈동북인민...
  • 칭다오 조선족단체 팸투어 처음으로 신비의 태항산 답사   칭다오 조선족단체 팸투어 처음으로 신비의 태항산 답사     (흑룡강신문=칭다오)이계옥 특약기자=황산, 태산, 장가계, 화산, 장백산 등 이미 널리 알려진 중국 명산을 다녀온 조선족은 많아도 요즘 새로 부상하는 태항산을 찾는 사람은 별로 많지 않...
  • 항일유적지 답사 실기(5) 그 산 그 강은 기억하네 배달학교와 7지사        김창영   배달학교와 7지사 최윤구장군의 묘소를 떠날 때는 이미 오후 한시가 지났었다. 봉고차는 마을 입구를 벗어나며 차머리를 현성 쪽이 아닌 왕청문진 쪽으로 돌렸다. 현성까지는 5분이면 족하나 왕청문진까지는 30...
  • 동북항일련군 투쟁형세도 ―500명 조선인 장병이 주력인 동북항일련군 2군 6사의 로흑하밀영유적지 “12일, 장백산 지남구에서 동북항일련군의 유일한 밀영 성보를 발견했다”고 17일, 길림성인민정부 뉴스판공실에서 전했다. 12일, 장백산보호개발구 지남구 만강촌 촌민 3명은 산에서 들나물을 캐던중, 지남구 ...
  • 동북인민혁명군 제2군 독립사 건립 일만군 ‘토벌’ 분쇄 새로운 유격근거지 개척 승리적으로 항일무장력량 보존 능지영회의 두차례의 일본군 ‘토벌’을 이겨낸 동만항일유격근거지는 더 한층 발전장대해졌다. 1934년 봄, 동만의 유격대는 900여명으로 발전하였으며 적위대 등 군중성 자위무장도 1,0...
  • 항일유적지 답사 실기(4)   그 산 그 강은 기억하네 최윤구, 80년만에 고향에 돌아오다                         김창영      리홍광의 석상이 모셔져 있는 신빈현 남산의 렬사릉원에서 주차장까지 내려와보니 시침은 벌써 12시를 넘어서...
  • 부락 주위에 높은 담벽 쌓고 깊은 도랑 파 밤낮 주민 감시 한사람 걸리면 10호 련좌 일제의 ‘채무농노’로 “일제는 정치면에서는 조선인들의 항일투쟁을 탄압하고 조선인들과 항일부대와의 혈연적인 련계를 단절, 유격구를 고립시켰으며 경제면에서는 조선인들을 ‘안무’한다는 미명하에 &lsq...
  • 문재인 대통령이 6일 오전 서울 동작구 국립현충원에서 열린 제64회 현충일 추념식에서 추념사를 하고 있다. /사진=뉴스1(국가보훈처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현충일 추념사에서 '약산 김원봉'을 거론하면서 정치권 논쟁이 이어지고 있다. 문 대통령의 추념사는 이념과 정파를 뛰어넘는 사회통합에 방점이...
  • 일본군 ‘보보점령’전술로 모조리 죽이고 불살라 유격대 적후서 일본군 위만군 습격 군수창고 소탕 소왕청작전 1933년 11월 17일, 일제는 6000여명의 병력을 동원하여 보병, 포병, 항공대의 협동작전으로 소왕청유격근거지, 연길현 왕우구, 삼도만유격근거지, 훈춘현 대황구, 연통라자, 남구유격근거지를 불의에...
  • 现代高科技还原慈禧20岁容貌,看完才明白,当年咸丰为何如此痴迷 慈禧太后是中国几千年历史中为数不多曾掌管国家的女性之一,她控制了清朝长达近半个世纪,据史料记载,慈禧太后从15岁开始进宫,以闭月羞花之美貌以及过人的才智获得皇帝咸丰的独宠,从那时起,慈禧的一生变便与大清王朝紧密地联系在一起。 提到慈禧,大家脑...
‹처음  이전 1 2 3 4 5 6 7 다음  맨뒤›

포토뉴스 오늘은 2019년 9월 22일

오늘의 인물

  • *
  • *

세상에 이런 일이 더보기+

살아가는 이야기 더보기+

많이 본 포토뉴스 많이 본 뉴스

최신 코멘트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조글로]조선족네트워크교류협회(潮歌网) • 연변두만강국제정보항(延边图们江地区国际信息港) •아리랑주간(阿里郎周刊)
地址:吉林省延吉市光明街89号A座9001室 电子邮件: postmaster@zoglo.net 电话号码: 0433) 251-7898 251-8178
吉林省互联网出版备案登记证 [吉新出网备字61号] | 增值电信业务经营许可证 [吉B-2-4-20080054] [吉ICP备05008370号]
Copyright C 2005-2016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