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글로로고
김여정, ‘조선 반응 기다린다’는 미에 “잘못된 기대”라며 공 다시 넘겨
조글로미디어(ZOGLO) 2021년6월22일 12시15분    조회:782
조글로 위챗(微信)전용 전화번호 15567604088을 귀하의 핸드폰에 저장하시면
조글로의 모든 뉴스와 정보를 무료로 받아보고 친구들과 모멘트(朋友圈)로 공유할수 있습니다.
김여정 노동당 중앙위 부부장 ‘담화’ <중통> 발표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 ‘흥미로운 신호’ 발언 대응 성격
성김 미 대북특별대표 방한 기간 ‘대미 메시지’ 주목
미에 좀더 구체적이고 진전된 제안 내놓으라는 압박인 듯
조선노동당 중앙위 8기3차 전원회의 당시의 김여정 당 중앙위 부부장 모습(붉은 원 안). 회의 사흘째인 17일 김여정 부부장을 포함한 참석자들이 모두 일어서 박수를 치고 있는 모습을 18일 <조선중앙텔레비전>이 보도했다. <조선중앙텔레비전> 화면 갈무리, 연합뉴스

김여정 조선노동당 중앙위 부부장은 미국을 향해 “스스로 잘못 가진 기대는 자신들을 더 큰 실망에 빠뜨리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고 22일 <조선중앙통신>(중통)이 보도했다.

김여정 부부장은 이날 낮 12시 <중통>으로 공개된 “김여정 조선노동당 중앙위 부부장 담화”를 통해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우리 당중앙위 전원회의가 이번에 천명한 대미 입장을 ‘흥미 있는 신호’로 간주하고 있다고 발언했다는 보도를 들었다”며 이렇게 말했다. 김 부부장은 “조선 속담에 꿈보다 해몽이라는 말이 있다”며 “미국은 아마도 스스로 위안하는 쪽으로 해몽을 하고 있는 것 같다”고 짚었다.

김 부부장의 담화는 제이크 셜리번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20일(현지시각) <에이비시>(ABC) 방송과 인터뷰에서 “이번주 그(김정은 노동당 총비서)의 발언을 우리는 흥미로운 신호로 본다. 그들이 앞으로 나아갈 길에 대해 우리에게 어떤 종류의 더 직접적인 소통을 후속으로 취하는지를 기다리며 지켜볼 것”이라고 밝힌 데 대한 북쪽의 첫 공개 반응이다. 김 부부장의 담화를 통해 미국에 보내려 한 신호는 ‘우리가 움직이기를 기다리지 말고, 당신들이 먼저 더 움직여라’로 읽힌다. “기다리며 지켜볼 것”이라는 셜리번 보좌관 발언에 이어, 성김 미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서울에서 21일과 22일 이틀 연속으로 “북한이 ‘언제 어디서든 조건없이 만나자’는 제안에 긍정적으로 반응하기를 희망한다”며 ‘이제는 북한 차례’라고 하자, 공을 다시 미국 쪽으로 보낸 셈이다. 거칠게 풀이하자면, 현 상황에서 북쪽이 대화·협상장에 나오리라 기대하지 말고, 미국 쪽이 좀더 진전되고 구체적인 대북 제안을 내놓으라는 속내가 담겨 있는 듯하다. 김 부부장의 담화는 본문 기준 140자, 네 문장으로 아주 짧다. 김정은 노동당 총비서가 당중앙위 8기3차 전원회의(15~18일)에서 밝힌 ‘국제정세 대응 방향’처럼 대미 비난도 전혀 없다. 북한 특유의 선전선동 차원의 비판·비난은 빼고 꼭 하고 싶은 말만 담은 셈이다. 그만큼 진지하다는 방증이다.

이런 여러 사정에 비춰 김 부장의 담화는 겉으로 드러난 냉담함과 별개로, 북·미 대화의 시기·방식·내용 따위를 두고 본격적인 밀당이 시작됐음을 가리키는 신호로 볼 수도 있다.

앞서 김정은 총비서는 전원회의 셋째날인 지난 17일 “대화에도 대결에도 준비돼 있어야 한다”며 “조선반도 정세 안정적 관리 주력”과 “유리한 외부적 환경 주동적 마련”을 강조했다. 

파일 [ 1 ]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Total : 5629
  • 이상민 행안장관 "하나회 쿠데타에 준해"…윤희근 후보자 "더는 염려 끼치지 말라" 경감·경위급은 이번 주말 회의 추진…퇴직 경찰관 모임도 성명 전국경찰서장 회의 관련 입장 발표하는 이상민 행안부 장관 (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이 25일 오전 정부서울청사 브리핑...
  • 2022-07-25
  • 전국적인 전염병전파 및 치료상황 통보 (평양 7월 25일발 조선중앙통신)   국가비상방역사령부의 통보에 의하면 7월 23일 18시부터 7월 24일 18시까지 전국적으로 50여명의 유열자가 새로 발생하고 80여명이 완쾌되였다.   지난 4월말부터 7월 24일 18시현재까지 발생한 전국적인 유열자총수는 477만 2,740여명이...
  • 2022-07-25
  • 루적발열 477만여명…사망자 언급 따로 없어 평양 류경금빛백화점 소독하는 방역원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조선 류경금빛백화점의 종업원들이 소독사업을 비상방역규정의 요구대로 책임적으로 해나가고 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5일 보도했다. 2022.6.15 조선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
  • 2022-07-25
  • 코로나19 재유행에 방역대책 다시 강화 오늘부터 입국 1일차 PCR검사 지난 24일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 입국자 코로나19 검사센터에서 검사를 받기 위해 대기하고 있다. 방역당국은 기존 입국 3일 이내였던 입국자 PCR 검사 기간을 25일부터 입국 1일내로 강화했다.[연합뉴스 자료...
  • 2022-07-25
  • ⓒYTN 캡처[데일리안 = 이지희 기자] 15세 남학생 제자와 지속적으로 성관계를 가진 공부방 선생이 뒤늦게 경찰 조사를 받았다. 24일 YTN에 따르면 재작년 28살이었던 공부방 선생 A씨는 미성년자 간음죄와 아동복지법 위반 혐의로 검찰에 넘겨졌다. A씨는 제자 B군에게 "사랑한다" "결혼하자" "테스트...
  • 2022-07-24
  • 어제보다 2천690명 줄었지만, 1주전의 1.6배…전주대비 증가폭은 감소 경기 1만7천317명, 서울 1만3천809명, 경남 3천517명, 인천 3천468명 코로나19 확산세 계속 (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23일 용산구보건소 코로나19 선별진료소를 찾은 시민들이 검사를 기다리고 있다. 중앙방역대책본부...
  • 2022-07-24
  • 전국적인 전염병전파 및 치료상황 통보 (평양 7월 24일발 조선중앙통신)   국가비상방역사령부의 통보에 의하면 7월 22일 18시부터 7월 23일 18시까지 전국적으로 120여명의 유열자가 새로 발생하고 110여명이 완쾌되였다.   지난 4월말부터 7월 23일 18시현재까지 발생한 전국적인 유열자총수는 477만 2,680여명...
  • 2022-07-24
  • 신규 확진자 해외유입 연일 300명 안팎 해외 입국자로 붐비는 인천공항 입국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영신 기자 = 25일부터 해외에서 국내로 입국한 사람은 입국 1일차에 코로나19 유전자증폭(PCR) 검사를 받아야 한다. 24일 방역당국에 따르면 현재 입국 3일 이내에 받는 PCR 검...
  • 2022-07-24
  • 영화 ‘한산: 용의 출현’ 스틸컷.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산업 상반기 매출이 코로나19 팬데믹 직전의 절반 수준까지 회복했다. 21일 영화진흥위원회가 발표한 한국영화산업 결산 자료에 따르면 2022년 상반기 전체 매출액은 4529억 원으로 전년 대비 143.1% 증가했다. 2019년 상...
  • 2022-07-23
  • [서울=뉴시스] 백동현 기자 = 문재인 전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23일 오후 경남 양산시 평산마을 사저 앞에서 보수단체 욕설 집회에 맞서 평화적 침묵시위를 이어가는 지지자들을 향해 손을 흔들고 있다. (사진=전 청와대 행정관 SNS 캡처) 2022.07.23.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
  • 2022-07-23
‹처음  이전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다음  맨뒤›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