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글로로고
김여정, ‘조선 반응 기다린다’는 미에 “잘못된 기대”라며 공 다시 넘겨
조글로미디어(ZOGLO) 2021년6월22일 12시15분    조회:779
조글로 위챗(微信)전용 전화번호 15567604088을 귀하의 핸드폰에 저장하시면
조글로의 모든 뉴스와 정보를 무료로 받아보고 친구들과 모멘트(朋友圈)로 공유할수 있습니다.
김여정 노동당 중앙위 부부장 ‘담화’ <중통> 발표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 ‘흥미로운 신호’ 발언 대응 성격
성김 미 대북특별대표 방한 기간 ‘대미 메시지’ 주목
미에 좀더 구체적이고 진전된 제안 내놓으라는 압박인 듯
조선노동당 중앙위 8기3차 전원회의 당시의 김여정 당 중앙위 부부장 모습(붉은 원 안). 회의 사흘째인 17일 김여정 부부장을 포함한 참석자들이 모두 일어서 박수를 치고 있는 모습을 18일 <조선중앙텔레비전>이 보도했다. <조선중앙텔레비전> 화면 갈무리, 연합뉴스

김여정 조선노동당 중앙위 부부장은 미국을 향해 “스스로 잘못 가진 기대는 자신들을 더 큰 실망에 빠뜨리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고 22일 <조선중앙통신>(중통)이 보도했다.

김여정 부부장은 이날 낮 12시 <중통>으로 공개된 “김여정 조선노동당 중앙위 부부장 담화”를 통해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우리 당중앙위 전원회의가 이번에 천명한 대미 입장을 ‘흥미 있는 신호’로 간주하고 있다고 발언했다는 보도를 들었다”며 이렇게 말했다. 김 부부장은 “조선 속담에 꿈보다 해몽이라는 말이 있다”며 “미국은 아마도 스스로 위안하는 쪽으로 해몽을 하고 있는 것 같다”고 짚었다.

김 부부장의 담화는 제이크 셜리번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20일(현지시각) <에이비시>(ABC) 방송과 인터뷰에서 “이번주 그(김정은 노동당 총비서)의 발언을 우리는 흥미로운 신호로 본다. 그들이 앞으로 나아갈 길에 대해 우리에게 어떤 종류의 더 직접적인 소통을 후속으로 취하는지를 기다리며 지켜볼 것”이라고 밝힌 데 대한 북쪽의 첫 공개 반응이다. 김 부부장의 담화를 통해 미국에 보내려 한 신호는 ‘우리가 움직이기를 기다리지 말고, 당신들이 먼저 더 움직여라’로 읽힌다. “기다리며 지켜볼 것”이라는 셜리번 보좌관 발언에 이어, 성김 미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서울에서 21일과 22일 이틀 연속으로 “북한이 ‘언제 어디서든 조건없이 만나자’는 제안에 긍정적으로 반응하기를 희망한다”며 ‘이제는 북한 차례’라고 하자, 공을 다시 미국 쪽으로 보낸 셈이다. 거칠게 풀이하자면, 현 상황에서 북쪽이 대화·협상장에 나오리라 기대하지 말고, 미국 쪽이 좀더 진전되고 구체적인 대북 제안을 내놓으라는 속내가 담겨 있는 듯하다. 김 부부장의 담화는 본문 기준 140자, 네 문장으로 아주 짧다. 김정은 노동당 총비서가 당중앙위 8기3차 전원회의(15~18일)에서 밝힌 ‘국제정세 대응 방향’처럼 대미 비난도 전혀 없다. 북한 특유의 선전선동 차원의 비판·비난은 빼고 꼭 하고 싶은 말만 담은 셈이다. 그만큼 진지하다는 방증이다.

이런 여러 사정에 비춰 김 부장의 담화는 겉으로 드러난 냉담함과 별개로, 북·미 대화의 시기·방식·내용 따위를 두고 본격적인 밀당이 시작됐음을 가리키는 신호로 볼 수도 있다.

앞서 김정은 총비서는 전원회의 셋째날인 지난 17일 “대화에도 대결에도 준비돼 있어야 한다”며 “조선반도 정세 안정적 관리 주력”과 “유리한 외부적 환경 주동적 마련”을 강조했다. 

파일 [ 1 ]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Total : 5629
  • 전국적인 전염병전파 및 치료상황 통보 (평양 7월 19일발 조선중앙통신)   국가비상방역사령부의 통보에 의하면 7월 17일 18시부터 7월 18일 18시까지 전국적으로 250여명의 유열자가 새로 발생하고 380여명이 완쾌되였다.   지난 4월말부터 7월 18일 18시현재까지 발생한 전국적인 유열자총수는 477만 1,860여명...
  • 2022-07-19
  • 공군 특수비행팀 ‘블랙이글스’가 17일(현지시간) 영국 리아트 에어쇼에서 영국 공군 특수비행팀 ‘레드 애로즈’와 우정비행을 하고 있다. 공군 제공 공군 특수비행팀 ‘블랙이글스’가 17일(현지시간) 영국 하늘에서 방탄소년단(BTS)의 ‘칼군무’ 못지않은 압도적 기동을 펼쳐...
  • 2022-07-18
  •   윤석열 대통령이 18일 오전 용산 대통령실에서 열린 출근길 도어스테핑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뉴스1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 수행에 대한 부정 평가가 60%를 넘는 여론조사 결과가 18일 나왔다. 긍정 평가는 30%대 초반까지 떨어졌다.   /자료=리얼미터 여론조사업체 리얼미터가 지난 11~15일 전국 ...
  • 2022-07-18
  • 전국적인 전염병전파 및 치료상황 통보 (평양 7월 18일발 조선중앙통신)   국가비상방역사령부의 통보에 의하면 7월 16일 18시부터 7월 17일 18시까지 전국적으로 310여명의 유열자가 새로 발생하고 470여명이 완쾌되였다.   지난 4월말부터 7월 17일 18시현재까지 발생한 전국적인 유열자총수는 477만 1,600여명...
  • 2022-07-18
  • 더블링 현상 뚜렷 14일 서울 송파구 방역관계자들이 구립송파노인요양센터에서 방역 활동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제공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 코로나19)이 확산세로 돌아선 가운데 신규 확진자가 이틀째 4만명을 기록했다. 일주일 전보다 2배 가까이 늘어나는 ‘더블링 현상’이 이어진 가운데...
  • 2022-07-18
  • 文 “소음은 차라리 견디겠는데 욕설은 참기 힘든 피해를 입힌다” 17일 오후 침묵집회 참가자들을 향해 손 흔드는 문재인 전 대통령(왼쪽 사진)과 머리 위로 손하트를 만들어 보이는 김정숙 여사. 배재정 전 민주당 의원 페이스북, 연합뉴스 (양산=뉴스1) 김영훈 기자 = 김정숙 여사가 17일 경남 양산 하북면 평...
  • 2022-07-18
  • "기반 다지며 주도권 잡을 기회"…총선 넘어 '문재인의 길' 염두 당내 통합·사법리스크 극복 등 난제…'고비' 넘기고 입지 굳힐까 "개인 정치사로 보면 위험한 선택"…尹정부 수사 강력비판 이재명, 당대표 출마 기자회견 (서울=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의원...
  • 2022-07-18
  • 3차접종 후 최소 4개월 지나야…확진일로부터는 3개월 뒤 대상자에게 안내 메세지…노바백스 백신도 선택 가능 오늘부터 50대도 4차접종…당일접종·사전예약 가능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서혜림 기자 = 18일부터 50대 연령층도 코로나19 백신 4차 접종을 할 수...
  • 2022-07-18
  • 전국적인 전염병전파 및 치료상황 통보 (평양 7월 17일발 조선중앙통신)   국가비상방역사령부의 통보에 의하면 7월 15일 18시부터 7월 16일 18시까지 전국적으로 430여명의 유열자가 새로 발생하고 540여명이 완쾌되였다.   지난 4월말부터 7월 16일 18시현재까지 발생한 전국적인 유열자총수는 477만 1,290여명...
  • 2022-07-17
  • 이승아 인스타그램 © 뉴스1 가수 설운도의 딸로 유명한 이승아(26)가 8세 연하의 연인인 디아크(18)와 함께 생일파티를 즐겼다.   이승아는 지난 15일 인스타그램에 "해피 벌스데이"라는 글과 함께 디아크와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이승아와 디아크는 7월15일 디아크의 생일을 맞아 생일파티를 즐겼다. 생...
  • 2022-07-17
‹처음  이전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다음  맨뒤›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