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글로로고
김여정, ‘조선 반응 기다린다’는 미에 “잘못된 기대”라며 공 다시 넘겨
조글로미디어(ZOGLO) 2021년6월22일 12시15분    조회:776
조글로 위챗(微信)전용 전화번호 15567604088을 귀하의 핸드폰에 저장하시면
조글로의 모든 뉴스와 정보를 무료로 받아보고 친구들과 모멘트(朋友圈)로 공유할수 있습니다.
김여정 노동당 중앙위 부부장 ‘담화’ <중통> 발표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 ‘흥미로운 신호’ 발언 대응 성격
성김 미 대북특별대표 방한 기간 ‘대미 메시지’ 주목
미에 좀더 구체적이고 진전된 제안 내놓으라는 압박인 듯
조선노동당 중앙위 8기3차 전원회의 당시의 김여정 당 중앙위 부부장 모습(붉은 원 안). 회의 사흘째인 17일 김여정 부부장을 포함한 참석자들이 모두 일어서 박수를 치고 있는 모습을 18일 <조선중앙텔레비전>이 보도했다. <조선중앙텔레비전> 화면 갈무리, 연합뉴스

김여정 조선노동당 중앙위 부부장은 미국을 향해 “스스로 잘못 가진 기대는 자신들을 더 큰 실망에 빠뜨리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고 22일 <조선중앙통신>(중통)이 보도했다.

김여정 부부장은 이날 낮 12시 <중통>으로 공개된 “김여정 조선노동당 중앙위 부부장 담화”를 통해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우리 당중앙위 전원회의가 이번에 천명한 대미 입장을 ‘흥미 있는 신호’로 간주하고 있다고 발언했다는 보도를 들었다”며 이렇게 말했다. 김 부부장은 “조선 속담에 꿈보다 해몽이라는 말이 있다”며 “미국은 아마도 스스로 위안하는 쪽으로 해몽을 하고 있는 것 같다”고 짚었다.

김 부부장의 담화는 제이크 셜리번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20일(현지시각) <에이비시>(ABC) 방송과 인터뷰에서 “이번주 그(김정은 노동당 총비서)의 발언을 우리는 흥미로운 신호로 본다. 그들이 앞으로 나아갈 길에 대해 우리에게 어떤 종류의 더 직접적인 소통을 후속으로 취하는지를 기다리며 지켜볼 것”이라고 밝힌 데 대한 북쪽의 첫 공개 반응이다. 김 부부장의 담화를 통해 미국에 보내려 한 신호는 ‘우리가 움직이기를 기다리지 말고, 당신들이 먼저 더 움직여라’로 읽힌다. “기다리며 지켜볼 것”이라는 셜리번 보좌관 발언에 이어, 성김 미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서울에서 21일과 22일 이틀 연속으로 “북한이 ‘언제 어디서든 조건없이 만나자’는 제안에 긍정적으로 반응하기를 희망한다”며 ‘이제는 북한 차례’라고 하자, 공을 다시 미국 쪽으로 보낸 셈이다. 거칠게 풀이하자면, 현 상황에서 북쪽이 대화·협상장에 나오리라 기대하지 말고, 미국 쪽이 좀더 진전되고 구체적인 대북 제안을 내놓으라는 속내가 담겨 있는 듯하다. 김 부부장의 담화는 본문 기준 140자, 네 문장으로 아주 짧다. 김정은 노동당 총비서가 당중앙위 8기3차 전원회의(15~18일)에서 밝힌 ‘국제정세 대응 방향’처럼 대미 비난도 전혀 없다. 북한 특유의 선전선동 차원의 비판·비난은 빼고 꼭 하고 싶은 말만 담은 셈이다. 그만큼 진지하다는 방증이다.

이런 여러 사정에 비춰 김 부장의 담화는 겉으로 드러난 냉담함과 별개로, 북·미 대화의 시기·방식·내용 따위를 두고 본격적인 밀당이 시작됐음을 가리키는 신호로 볼 수도 있다.

앞서 김정은 총비서는 전원회의 셋째날인 지난 17일 “대화에도 대결에도 준비돼 있어야 한다”며 “조선반도 정세 안정적 관리 주력”과 “유리한 외부적 환경 주동적 마련”을 강조했다. 

파일 [ 1 ]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Total : 5629
  • UAE 아부다비 지원... 10월부터 사업 시작 국내 스타트업과 반려견 복제도 지속줄기세포 연구와 관련 논문조작으로 세상을 떠들썩하게 했던 황우석 박사가 중동으로 옮겨 10월부터 동물 복제 사업을 새로 시작한다. 이번에는 반려견뿐만 아니라 낙타와 종마 복제 사업에 도전한다. 27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황...
  • 2022-07-28
  • 대구의 한 고등학교 기간제 여교사가 같은 학교 남학생과 부적절한 관계를 맺어 경찰이 수사에 나선 가운데 남편을 조롱하는 듯한 태도가 알려져 공분을 사고 있다. 글쓴이는 아내가 병가를 내고 쉬는 기간에도 남학생을 학원에 데려다주고 유사성행위를 했다고 주장했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 2022-07-28
  • 무주 부남면서 일가족 3명 심정지 상태로 병원 이송…사망 전북 무주군 부남면의 한 하천에서 물놀이를 하던 일가족 3명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전북소방본부 제공)2022.7.27/© 뉴스1 (전북=뉴스1) 강교현 기자 = 전북 무주군 부남면의 한 하천에서 물놀이를 하던 일가족 3명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27일...
  • 2022-07-28
  • 국방부 장관 "연말 전에 새 무기 받을 수도" 1단계 K2 180대·FA-50 48대·K-9 48문…전차·자주포 추가물량은 현지생산 한국산 무기 대거 구매 발표하는 폴란드 국방장관 (바르샤바 EPA/PAP=연합뉴스) 마리우시 브와슈차크 폴란드 부총리 겸 국방부장관이 27일(현지...
  • 2022-07-28
  • '필즈상 수상자' 등장에 150명 몰려 필즈상 허준이 교수, 모교 서울대에서 특별강연 (서울=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필즈상을 수상한 허준이 미국 프린스턴대 교수 겸 한국 고등과학원(KIAS) 수학부 석학교수가 27일 오후 모교인 서울대 상산수리과학관에서 자신의 학문적 성과를 풀이하는 특별강연을 하...
  • 2022-07-28
  • 경찰 "범죄 혐의점 없어…부검 통해 정확한 사인 확인할 것" (수원=연합뉴스) 권준우 기자 = 이재명 의원 배우자 김혜경 씨의 '법인카드 유용 의혹'과 관련해 조사를 받은 40대 참고인이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기남부경찰청 [연합뉴스 자료사진] 27일 경기남부경찰청 반부패수사대 등에 따르면 ...
  • 2022-07-28
  • 고객 퇴실 후 어지러운 객실 사진 SNS 게시 인터넷 커뮤니티 공유되며 이틀만에 60만회 조회 호텔측 논란 확산하자 공식적인 사과 표명 고객이 방을 더럽게 썼다며 비방하는 호텔 직원의 게시물 호텔 직원은 사진과 함께 "코스프레 한 사람들 많이 체크인 하길래 설마 했었는데 역시나, 행사 즐기는 건 좋은...
  • 2022-07-28
  • 지휘부, 오늘부터 일선 의견수렴…내부 반발 수습 시도 경찰청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행정안전부 경찰국 신설에 반발해 경감·경위급 일선 경찰관들이 30일 개최하려던 '14만 전체 경찰회의'가 취소됐다. 정부가 23일 열린 전국경찰서장회의를 '쿠데타...
  • 2022-07-27
‹처음  이전 4 5 6 7 8 9 10 11 12 13 14 다음  맨뒤›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