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월드컵 최초 실내구장 발파해체 실패
[ 2017년 12월 05일 09시 29분   조회:2640 ]





12월 3일(현지시간) 미국 미시건주 폰티악에 있는 폰티악 실버돔의 발파해체 작업이 실패했다. 경기장은 폭약이 터졌음에도 무너지지않고 그대로 서있었다. 1976년 문을 연 실버돔은 NFL 디트로이트 라이언스(1975-2001), NBA 디트로이트 피스톤스(1978-1988), 북미축구리그(NASL) 디트로이트 익스프레스(1978-1980)의 홈구장으로 사용됐다. 1979년 NBA 올스타 게임, 1982년 슈퍼볼 등이 개최됐다. 1994년에는 미국 월드컵 조별예선 4경기를 유치했다. 월드컵 역사상 최초의 실내 구장이었다. 1987년 3월에는 프로레슬링 단체인 WWF(지금의 WWE)가 '레슬매니아 3' 행사를 이곳에서 열었다. 당시 9만 3173명의 관중이 입장, 실내 스포츠 이벤트 최다 관중 기록을 세웠다. 엘비스 프레슬리, 레드 제플린 등 유명 가수들도 이곳에서 공연을 했다. 사진 봉황넷 

파일 [ 5 ]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Total : 1403
  • 미국의 유명한 백인우월주의 선동가 리처드 스펜서(39)의 연설 집회에서 지지자와 항의 시위대원들이 난투극을 벌여 20여 명이 경찰에 체포됐다고 ABC 방송이 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스펜서의 연설은 이날 오후 미 북부 미시간 주 미시간주립대학(MSU) 캠퍼스에서 열렸다. 이 대학 농업축산학과 건물 주변에 500여 명의 ...
  • 2018-03-07
  • 영국엔 최근 며칠간 ‘동쪽에서 온 괴수‘라는 별명이 붙은 시베리아발 한파가 불어 닥치면서 지역에 따라 최대 60㎝의 폭설이 내렸다. 이번 한파로 켄트주의 해변에서 불가사리 수천마리가 떼죽음을 당했다.  일반적으로 불가사리는 온도에 매우 민감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한파가 며칠 째 이어지면...
  • 2018-03-06
  • 3월 1일(현지시간) 일본 도쿄에서 열린 구직단합대회에서 대학생들이 함께 "취준생 화이팅"을 외쳤다.. 이날 이 행사에 참여한 졸업생 1500명은 다가오는 구인구직 시즌에 일자리를 구하겠다는 일념으로 단합대회에 동참했던 것이다. 봉황넷
  • 2018-03-02
  • 미국 오하이오 주의 한 교도소에서 지난 2월 23일 3명의 범죄자들이 탈옥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이들 범죄자들은 책상 창문을 부쉬고 달아났던 것이다. 하지만 그들이 자유를 얻은 시간은 매우 짧았다. 탈옥해서 얼마 안돼 경찰에 나포됐다. 봉황넷 
  • 2018-02-26
  • 페루에서 21일(현지시간) 산악 도로를 달리던 이층 버스가 계곡 아래로 추락해 최소 36명이 사망하고 34명이 다쳤다고 국영뉴스통신 안디나 등 현지언론이 전했다. 이날 오전 1시 30분께 페루 남부 아레키파 주의 오코냐 다리 근처에서 판 아메리칸 고속도로를 달리던 버스가 깊은 협곡 아래로 굴러떨어졌다.현지언론들은 ...
  • 2018-02-22
  • 21일(현지시간) 플로리다 주 탤러해시의 주 의회 앞에서 총기참사가 벌어진 더글러스 고등학교와 파크랜드 학생, 시민들이 총기규제를 요구하는 대규모 집회를 열었다. 지난 14일 플로리다 파크랜드 소재 마조리 스톤맨 더글러스 고등학교에서 17명을 숨지게한 총기란사로 규제 여론이 들끓고 있다. 사진 봉황넷
  • 2018-02-22
  • 미국 캘리포니아주 남서부 해안의 한 주택에 30일 낮 (현지시간) 헬기가 추락해 최소 3명이 숨지고 2명이 부상을 당했다. 이 날 사고는 로스앤젤레스 남동쪽 72km 지점의 뉴포트 비치 부근 고급 주택가에서  오후 1시 45분에 발생했으며 추락한 헬기는 4인승 로빈슨 R44 기종이었다. 헬기 안에 타고 있던 탑승객은 4명...
  • 2018-01-31
  • 28일(현지시간)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러시아 야권 지도자 알렉세이 나발니 지지자들이 오는 3월 18일 치러지는 대선의 보이콧을 주장하는 집회를 열고 있다. 나발니는 이날 수백명이 시위를 벌이고 있던 현장에 도착한지 수 분만에 경찰에 체포됐다. 시각중국/봉황넷
  • 2018-01-29
  • 25일(현지시간) 새벽 필리핀 마욘 화산에서 마그마와 화산재가 대규모로 내뿜는 가운데 신혼부부가 화산분출을 배경으로 웨딩촬영을 해 화제가 되고 있다. 23일에 분출되기 시작한 마욘 화산으로 7만5000명이 대피하는 사태가 일어났다. 화산재 기둥은 1.6km 이상 치솟았다.일부 화산학자들은 더 큰 화...
  • 2018-01-26
  • 1월 22일, 태국 치앙마이에서 30여명의 중국관광객들을 태운 버스가 전복돼 여러명이 부상했다. 버스운전수에 따르면 당일 평소와 같이 관광객들을 싣고 치앙마이의 명산을 둘러보고 내려오는 도중 비탈길에서 통제불능으로 급정거를 할 수 없었다. 운전수는 급기야 핸들을 주차장쪽으로 돌렸다. 결국 두대의 자가용과...
  • 2018-01-23
  • 그리스인 수십만명이 이웃 마케도니아의 국명을 바꾸라며 북부 테살로니키에서 국기를 흔들며 21일(현지시간)  대규모 시위를 벌였다. 테살로니키가 속한 주(州)  이름이기도 한 마케도니아는  마케도니아가 1991년 유고슬라비아로부터 독립한 이래 국명을 두고 분쟁이 벌어져왔다. 테살로니키시는 두 나라...
  • 2018-01-22
  • 제2차 세계대전 당시 일본군의 이미지는 대부분 항일전쟁 드라마에서 온 것들이다. 그들이 입고 있는 군복, 신고 있는 군화, 모자 양쪽에 달린 천 조각 등이 바로 그런 것들이다. 이 천 조각의 정식 명칭은 ‘군모수포(軍帽垂布)’ 또는 ‘모수(帽垂)’라고 한다.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