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전이냐 칩이냐?...사천 수녕공공버스회사 가짜 동전때문에 골머리
[ 2018년 01월 11일 09시 05분   조회:3790 ]

1월 10일, 사천 수녕시공공버스회사에서는 해마다 받은 가짜동전이 무려 15만원에 달했고  현재 창고에 산처럼 쌓여있는 동전이 2톤에 달한다. 공공버스관계자에 따르면 동전대신 게임 칩을 넣는 고객이 있는가 하면 환전이 불가능한 화페도 있었다. 이 같이 아무 곳에서도 사용불가한 화페의 시장유통을 막기 위해 2만톤에 달하는 가짜화페를 땅에 파뭍거나 소각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환구넷

파일 [ 5 ]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Total : 8173
  • 알렉산더 판데어벨렌 오스트리아 대통령은 30일, 브리기테 비어라인(69) 현 헌법재판소장을  임시 내각의 총리로 임명했다. 이로써 오스트리아 사상 처음으로 녀성 총리가 탄생했다. 판데어벨렌 대통령은 "비어라인 신임 총리는 신중하고, 긴 안목을 지닌 매우 유능한 인물"이라며 인선 배경을 설명했다.  사진 ...
  • 2019-05-31
  • 중국 판다컵에서 우승을 차지한 한국 U-18 축구대표팀이 부적절한 행위로 대회 모독 논란을 일으킨 끝에 우승컵을 박탈당했다.    29일 중국 인민망에 따르면, 한국 U-18 축구대표팀은 중국 청두서 열린 ‘2019 판다컵’에서 우승 세리머니 중 우승컵에 발을 올린 채 기념사진을 찍었고, 우승컵에 소변...
  • 2019-05-31
  • 5월 29일, 섈리가 선생님의 카메라로 친구들에게 사진을 찍어주고 있었다.  14살의 캄보쟈 소년 샐리는 ‘인터넷 스타’이다. 2018년 11월, 집안 형편이 가난한 샐리가 앙코르와트 부근에서 10여가지 부동한 언어로 려행기념품을 파는 동영상이 인터넷에 퍼진 후 사람들의 광범위한 관심을 불러일으켰다. 언...
  • 2019-05-31
  • 중국 충칭(중경)에 우주 캡슐 모형의 독서실이 등장해 시민들의 관심을 끌었다. 28일 중신망(中新网)에 따르면 27일 충칭시 위중구(渝中区)의 한 거리에 우주 캡슐 모형의 독서실이 시민들에게 개방됐다.중신망은 우주 캡슐 독서실은 3개월 동안 시민들에게 무료 개방한다고 전했다.각 분야 전문 서적 50여 권이 비치된 이...
  • 2019-05-30
  • 한국 U-18 대표팀 중국 판다컵 대회 우승 트로피 발로 밟는 세리머니에 중국 격분 “중국의 자존심 밟혔다”는 울분 터져 나와 한국 18세 이하(U-18) 청소년 축구대표팀이 중국에서 열린 청소년 축구대회에서 우승하고도 철없는 우승 축하 세리머니를 펼치는 바람에 중국의 분노를 사고 있다. 사천성 성도에서 열...
  • 2019-05-30
  • 연변제1중학교 졸업식이 5월29일 있었다. 그동안 대학입시준비로 바삐 보냈던 졸업생들은 모든 고민과 방황은 잠시 접어둔채 즐거운 마음으로 졸업사진도 찍고 친구들끼리 웃고 떠들면서 고중졸업의 희열과 긍지를 맛보았다. 한편 고3졸업생들은 오는 6월7일 대학입시를 맞이하게 된다./길림신문 안상근 기자
  • 2019-05-30
  • 이탈리아 지방선거에서 첫 트랜스젠더 시장이 탄생했다. 좌파 성향 지안마르코 네그리 후보가 이탈리아 북부 소도시인 트로멜로에서 37.5% 득표율로 당선됐다고 AP 통신이 28일 보도했다. 변호사 출신인 네그리 후보는 4자 대결로 치러진 이번 선거에서 동맹당 후보를 간발의 차로 누른 것으로 알려졌다. 트로멜로는 밀...
  • 2019-05-30
  • 5월 28일, 일본 가나가와현 나가사끼시에서 경찰이 사건발생현장을 조사하고 있다. 일본 가나가와현 나가사끼시에서 28일 새벽 칼부림사건이 발생했는데 한 남성이 칼을 휘둘러 18명을 찔렀고 그중 소학생 1명과 남성 학부모 1명이 사망했다. 남성은 범행을 한 후 자살시도를 했는데 체포되여 병원에 이송된 후 사망했다.
  • 2019-05-30
  • 5月28日报道,28日是美国总统特朗普访日之行的最后一天。然而,特朗普走后,这张照片引起日本国内舆论讨论,梅拉尼娅夫人翘腿的坐姿,在日本被认为对皇室“有失礼数”。 图片来源:视觉中国 然而这并非偶然,翘腿坐姿似乎是梅拉尼娅的习惯。图为当地时间3月7日,捷克总理安德烈·巴比什夫妇访问美国,与特...
  • 2019-05-29
  • 연길에서 도문까지 가는 산길은 자전거애호가들이 즐겨 리용하는 주행코스이다. 연길 하룡촌으로부터 시작되는 이 코스는 자전거애호가들의 튼튼한 체력과 강인한 인내 그리고 정신력을 고험할수있는 가파른 오르막길과 손에 땀을 쥐게하는 급한 내리막길이 모두 구비되여 있다. 뿐만아니라 연도에  향수를 불러일으키...
  • 2019-05-29
  • 러시아 연해주(프리모르스키)에서 관광뻐스 전복해 중국인 관광객이 2명 사망하고 19명 관광객이 부상했다. 소식을 접한 블라디보스토크 주재 중국령사관에서 사건현장에 내려가 사건경위를 알아보고 있다. 봉황넷 
  • 2019-05-29
  • 5月28日报道,近日,广西多地遭受强降雨袭击,位于广西崇左市大新县境内的德天瀑布水量暴涨,颜色变浑浊,呈现难得一见的“黄金瀑布”壮观景象。图为5月27日拍摄于广西崇左市大新县境内的德天瀑布景观。 在中越界河归春河上游,德天跨国瀑布气势磅礴,与紧邻的越南板约瀑布相连,是亚洲第一、世界第四大跨国瀑布...
  • 2019-05-29
  •   본사소식 5월 24일, 하로하조선족향 당위정부와 단동시조선족문화예술관이 공동주최한 '제2회 진달래가요회'가 하로하조선족향 화운골생태관상원(花韵谷生态观赏园)에서 진행되였다.   ‘당의 깃발이 진달래를 붉게 비춘다’란 주제로 진행된 이번 가요회는  조선족민속문화를 보호하고...
  • 2019-05-28
  • 5월 26일, 상해 남경동로 보행거리 세기광장에서 상해 문예계에서 온 백여명의 예술가와 연기자들이 상해 해방시 중국인민해방군이 길거리에서 로숙하던 감동적인 장면을 재현해 상해 해방 70주년을 기념했다.신화사
  • 2019-05-28
  • 지난 5월 25일 화룡시 흥농콩재배전문합작사(사장 장청옥) 농촌생활체험기지를 찾은 연길 푸름이가정교육 VVIP클럽의 친자체험단(50여가족)에서는 모내기며 메주빚기,찰떡치기 등 다양한 농촌생활체험들을 하면서 하루를 뜻깊게 보냈다. 이날 처음으로 모내기현장체험에 나선 어린이들은 흙탕물에 뒹굴며 물...
  • 2019-05-27
  • 26일 저녁에 내린 폭우로 광서 동흥시(东兴市)는 침수상태여서 '바다'를 방불케 했다. 폭우가 2시간반가량 내렸는데 강우량이 250mm에 달했다. 시민들은 비줄기에 공포를 느낄정도라고 했다. 중신넷   
  • 2019-05-27
  • 일본을 방문 중인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6일 하루 종일 아베 총리의 극진한 대접을 받았다. 함께 골프도 치고 스모 경기도 관람한 아베 총리는 삼시 세끼를 트럼프 대통령과 함께했고 셀카놀이도 하면서 친밀함을 과시했다. 사진 봉황넷
  • 2019-05-27
  • 5月23日报道,2月27日印巴发生激烈空战,一名印军飞行员被俘虏,颜面大失。但在这场空战中印度空军也并非完全没有“战果”。随着印度大选走向结束,印度军方人士透露,激战当天因“不明原因”坠落的米-17直升机是己方防空系统打下来的。而下令开火的指挥官已经被提起刑事诉讼。图为2月27日坠毁的米-17...
  • 2019-05-24
  • 메마른 나무에 붙은 불이 빠르게 번지고 순식간에 인근 가옥까지 덮쳤다. 
  • 2019-05-24
  • 노무현 전 대통령 10주기인 23일 노 전 대통령의 전속 사진사였던 장철영 씨가 청와대 재임과 퇴임 시 찍었던 노 전 대통령의 일상생활을 비롯한 미공개 사진 50여 점이 공개됐다.  노 전 대통령이 지난 2007년 5월 보수공사가 한창인 경복궁 건청궁을 방문, 주변을 살피는 모습. [연합뉴스] 지난 2007년 9월 노 전 대...
  • 2019-05-23
‹처음  이전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다음  맨뒤›
포토뉴스 더보기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조글로]조선족네트워크교류협회(潮歌网) • 연변두만강국제정보항(延边图们江地区国际信息港) •아리랑주간(阿里郎周刊)
地址:吉林省延吉市光明街89号A座9001室 电子邮件: postmaster@zoglo.net 电话号码: 0433) 251-7898 251-8178
吉林省互联网出版备案登记证 [吉新出网备字61号] | 增值电信业务经营许可证 [吉B-2-4-20080054] [吉ICP备05008370号]
Copyright C 2005-2016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