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민 스키팀’?…스키가 우리 생활을 바꿔 놨어요
[ 2018년 03월 28일 07시 15분   조회:4093 ]

눈이 내린 후 완커(萬科) 쑹화후(松花湖) 스키장에 햇볕이 따사롭게 비치기 시작하며 하얀 슬로프가 환상적인 뷰를 완성했다. 눈앞에 펼쳐진 하얀 풍경 속에서는 상급자 코스를 누비는 스키 선수들의 모습만이 보인다. S자 라인을 만들며 코스를 내려오는 모습이 너무나 우아하다. 슬로프 아래쪽에는 선수들이 일으킨 눈보라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선수들의 옷에는 ‘하이퉈(海坨) 스키팀’이라는 문구가 새겨져 있고 빨간 스키복은 선수들의 모습을 더욱 화려하게 만든다.

하이퉈산과 인접해 있는 옌칭(延慶)구 장산잉(張山營)진은 베이징(北京, 북경) 동계올림픽 알파인스키, 봅슬레이 등이 개최되는 곳이다. 동계올림픽 개최가 확정되고 랑언거(郞恩鴿) 씨는 집안의 모든 양을 처분하기로 마음먹었다. 그는 “300마리의 양을 팔았어요. 손해를 보기는 했지만 제가 돈을 조금 벌기 위해 환경이 파괴되는 것을 보고만 있을 수는 없었어요”라고 말했다.

랑언거 씨는 양을 몰면서 마음속에 텅 빈 것 같은 느낌을 받았고 한편으로 이제 무엇을 해야 하는가에 대해 생각하기 시작했다. 평상시 스키 타는 것을 좋아하던 그는 몇몇 친구들과 함께 스키팀을 구성했다. 그는 “우리는 모두 하이퉈산에서 태어나고 자랐어요. 동계올림픽을 위해 뭔가는 하고 싶었죠”라고 말했다. 랑언거 씨의 생각은 장산잉진 당위원회 정부의 지지를 받았다. 작년 7월 11일 현지 농민 출신으로 꾸려진 스키팀인 하이퉈 스키팀이 정식 설립됐다. 현지 마을 출신 총 18명의 팀원으로 구성됐다.

현지 농민들로 구성된 해당 스키팀 소속 18명의 팀원들은 동계올림픽이 개최되는 현지 출신이거나 주변 마을 출신들이다. 평균 나이는 30세 이하인 그들은 평균 10년 정도의 스키 경력을 가지고 있다. 상당수의 팀원들은 옌칭 현지에서 유명한 스키 고수들이며 11명의 팀원들은 프로 스키코치 자격을 가진 이들이다. 2017년 겨울 시즌 그들은 현지에서 스키 보급에 힘쓰며 총 5,000여 명의 사람들에게 스키 교육을 제공했다. (번역: 은진호)

원문 출처: 인민망(人民網)

파일 [ 10 ]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Total : 3350
  • 장쥔리(張俊莉) 씨는 6살 때 류머티즘성 관절염 진단을 받았고, 8살 때 전신이 마비되었다. 30년간 그녀는 침대에 누운 채 관절이 괴사된 두 손으로 그림을 그려 웨이뎬(微店: 중국 모바일 쇼핑몰) ‘리리의 이젤’을 통해 70여 점의 작품을 판매했다. 얼마 전에 막을 내린 산시(山西)성 제6회 장애인직업기능경...
  • 2018-08-03
  • 중국 봉황망(凤凰网)은 연일 이어진 폭염으로 랴오닝(辽宁 료녕) 파쿠(法库)현에 위치한 저수지에서 물고기 120여톤이 폐사했다고 보도했다. 지난달 30일, 중국 랴오닝 파쿠현에 위치한 저수지에는 폐사한 물고기가 떼를 지어 물 위에 떠 있었다. 전문가들은 폭염에 의한 수온 상승과 산소 부족으로 물고기가 폐사한 것으로...
  • 2018-08-03
  • 8월 1일, 몇 명의 마을 주민이 광시(廣西 광서) 진슈(金秀 금수) 야오족(瑤族요족)자치현 류샹(六巷)향 류샹촌 샤구천툰(下古陳屯)에서 황니(黃泥) 북춤을 추고 있다. 황니 북춤은 광시 진슈 야오족자치현 아오야오(坳瑤, 야오족의 한 갈래) 동포가 판왕(盤王)에게 제사를 지낼 때 추는 춤이고 2011년 국가급 무형문화유산...
  • 2018-08-03
  • 봉황망(凤凰网)에 따르면 중국 광둥(广东) 중산(中山)에 위치한 중국 최대 인공지능(AI) 로봇공장은 최근 ‘AI 인형’이라는 이름의 로봇을 출시했다. ‘AI 인형’은 상대방과 간단한 대화를 나눌 수 있으며, 눈동자와 팔을 자유롭게 움직일 수 있다. 고객들은 로봇의 성별, 키, 헤어스타일, 눈동자 색...
  • 2018-08-02
  • 7월 31일, 무장경찰 장쑤(江蘇) 양저우(揚州) 국경수비검사소 감독보호1중대 병사가 격투 훈련을 하고 있다. 당일, 무장경찰 장쑤 양저우 국경수비검사소 감독보호1중대는 군사훈련을 전개했다. 병사들은 고온과 심한 무더위를 무릅쓰고 체력테스트, 장애물넘기, 체포기술 등 과목의 훈련을 진행하며 부대의 임무 집행 실력...
  • 2018-08-02
  • 91년 전, 난창(南昌)봉기의 총소리는 중화민족이 고난에서 벗어나 부흥으로 향하는 역사의 새로운 한페이지를 열었다. 그때부터 중국공산당 영도 하의 인민군대는 중국인민의 해방과 행복을 추구하고 중화민족의 독립과 부흥을 추구하는 획기적인 사업의 거센 파도에 용감하게 몸을 던져 역사를 빛내는 탁월한 공훈을 세웠...
  • 2018-08-01
  • 31일 봉황망(凤凰网)은 ‘40년 전 명승지 속 관광객, 베이징(北京 북경)의 기억 1978’을 주제로 당시 생활 모습을 공개했다. 1978년은 중국 개혁개방의 첫 해였다.  베이징시 명승지 스싼링(十三陵)의 한 노변에서 간식을 먹고 있는 관광객과 연인처럼 보이는 관광객들의 모습이 1978년 당시 실정을 잘 표...
  • 2018-08-01
  • 7월 30일, ‘국제군사경연대회—2018’ 중국이 주관한 ‘수보로프돌격’ 보병전투차량경기가 신장(新疆 신강)위구르자치구 쿠얼러(庫爾勒)시에서 시작되었다. ‘수보로프돌격’ 보병전투차량경기는 단일차량경기와 릴레이경기 두 단계로 나눠 진행되고 주로 보병전투차량의 기동적인 횡...
  • 2018-07-31
  • 오오무라 아키코(大村秋子)씨는 일찍 1985년 남편인 오오무라 마스오 (大村益夫)교수(일본 와세다대학 명예교수)를 동반하여 처음으로 연변대학에 1년간 체류하였고 그후 20여년간 해마다 한달씩 연길에 다녀갈 정도로 연변을 향한 깊은 정을 지닌 분이시다. 최근 오오무라 아키코씨는 80년대 연길시의 생활상이 담긴 소중...
  • 2018-07-31
  • 7월 29일, ‘2018 구슈자이(古繡齋) 소장 쑤슈 예술전’이 장쑤(江蘇) 쑤저우 징쓰탕(靜思堂)에서 개막했다. 구슈자이 창시인 왕친王勤은 이번에 전시한 작품들의 소유자이다. 20여년 전, 쑤슈에 대한 사랑으로 왕친은 전통적인 쑤슈로 후세에 전해진 명화를 제작하고 수장하는 사업을 시작했다. 쑤슈의 유명한 ...
  • 2018-07-31
  • 장기 도피행각을 벌이던 중국의 한 남성이 법원 경찰을 따돌리기 위해 맨홀 아래에 숨었다가 나오지 못하고 갇히는 일이 발생했다.   봉황망(凤凰网)에 따르면 지난 22일 장모씨는 법원 집행을 피하기 위해 허난성(河南省) 싼먼샤시(三门峡市)에 있는 4m 깊이, 직경 40㎝의 맨홀 안으로 들어갔다가 나오지 못했다.&nb...
  • 2018-07-27
  • 금주시 료심전역혁명렬사기념탑 북측에 위치한 료심전역기념관은 1988년 10월에 개관된 후 2001년 8월부터 수선을 시작하고 2004년 11월에 재개방되였다.   료심전역은 1948년 9월 12일 동북인민해방군이 중공중앙 군위 에 따라 52일의 치렬한 전투를 거쳐 그해 11월 2일에 결속했...
  • 2018-07-26
  • 7월24일 향항금융관리국과 화페발행은행들은 2018판 새 지페들을 공개했다. 2018년판 새 지패들은 현재 류통되고있는 지페들과 마찬가지로 모두 5개 종류의 액면권이며 같은 액면지페와 동일한 색갈이다.새 지페 설계주제는 금융중심과 향항세계지질공원, 월극(粤剧), 나비와 향항식 차문화 등이다. 한편 액면가치가 ...
  • 2018-07-25
  • 습근평(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24일 프리토리아에서 라마포사 남아프리카공화국 대통령과 회담했습니다. 양국 정상은 중국과 남아공간 전통 친선을 높이 평가하고 새로운 시기 중국과 남아공간 전면적 전략동반자관계를 추진하는 것과 관련해 중요한 공감대를 달성했습니다. 또한 고위층 왕래를 강화하고 정치적 상호신뢰...
  • 2018-07-25
  • 현지시간 7월 23일 오전,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 부인 펑리위안(彭麗媛) 여사가 르완다 대통령 부인 저넷 여사의 동반 하에, 키갈리 북부 자사브구에 있는 파이비여자중학교를 참관했다.신화사/봉황넷    현지시간으로 24일 오전, 습근평 주석의 부인이자 유네스코 여아와 부녀 교육촉진 특사인 팽려원 여...
  • 2018-07-25
  • 지난 7월 22일, 4만명에 달하는 피서객들이 대련 부가장해수욕장에 모여들면서 피서라기보다는 인파에 시달리는 경우가 더 많다. 부가장해수욕장은 대련시내와 가장 가까운 해수욕장인데다가 무료해수욕장이라 여름철 피서객들이 즐겨찾는 해수욕명소로 각광받고 있다. 사진 중신넷 
  • 2018-07-24
  • 땡볕 아래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는 날씨에도 노동자들은 각자 일터를 지키며 봉사와 땀으로 분투의 의미를 대변하고 있다. 신화망 
  • 2018-07-24
  • 중국 베이징시(北京市)와 허구구(平谷区)를 잇는 징핑(京平)고속도로 순이(顺义) 방면 지역에 위치한 고급 주택이 공개돼 화제다. 약 8600㎡ 규모의 이 주택에는 언제든지 즐길 수 있는 따뜻한 수온의 수영장과 거대한 풀밭을 갖춘 공간이 마련돼 있다.봉황망(凤凰网)에 따르면 이곳은 빠링허우(80년대 이후 출생한) 청년이...
  • 2018-07-24
  • 삼복철에 들어서며 연길 고온 날씨가 30℃이상으로 계속 지속되고 있다.   ​  삼복철 고온 다습한 날씨에는 더위에만 조심해야 하는게 아니라 특히 식중독 발생위험이 높아 건강관리 및 음식물의 보관, 조리, 섭취에 각별히 주의를 돌려야 한다. ​ 무더운 여름에는 환기가 잘되지 않는 실내 공기, 습한 외부 공기...
  • 2018-07-23
‹처음  이전 4 5 6 7 8 9 10 11 12 13 14 다음  맨뒤›
포토뉴스 더보기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select convert(int,CHAR(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