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 “뜨겁고 치렬했다”...젊은 춤꾼들의 ‘한마당’
[ 2018년 06월 26일 03시 47분   조회:2759 ]

 

참신한 주제와 독특한 안무로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은 무대.

 

뜨거운 한낮의 열기마저 씻은 듯 잊혀지게끔 한 공연무대가 시민들에게 찾아왔다. 16일, 리치 댄스대회 무대에 오른 대부분의 춤군은 꿈과 열정으로 똘똘 뭉친 일명 연변지역의 젊은 댄서들이다. 

‘2018 리치 댄스대회 시즌 1’은 춤을 사랑하는 젊은이들이 꿈과 끼를 마음껏 표현할 수 있는 건전한 문화교류의 장을 마련해주는 데 취지를 뒀다. 관객들에겐 따분한 생활에 즐거운 볼거리를 제공할 수 있는 시간이 돼줬다. 

댄서들에게 있어 춤은 몸의 언어로 불린다. 입으로 말하거나 글로 쓰지 않고 팔과 다리의 움직임과 표정으로 자기의 생각과 감정을 표현하기 때문이다. 이날 대회에 참가한 한 젊은이는 “춤이 어떠한 말과 글보다 더 매력적이고 강력하게 다가올 때가 있습니다.”라면서 춤에 대한 남다른 애정과 관념을 토로했다.

이번 댄스대회는 LYA, Eternal crew, 드림댄스, NEW POWER, Friend family, YPM, Rave, Swing, E- crew 등 9개 팀 60명 선수가 다양한 주제로 그들만의 독특한 감성을 표현해내며 그동안 갈고닦은 기량을 마음껏 뽐냈다. 프로 못지 않은 실력을 갖춘 참가자들의 공연무대에 객석에선 열띤 환호소리가 끊이질 않았다. 아는 노래가 나오면 따라 부르기도 하고 실수가 나올 때면 위로의 응원을 보내면서 장내는 뜨거운 열기로 가득찼다.

 

 

공연이 끝날 때마다 이어지는 심사위원들의 점수공개.

 

최고의 춤군을 가리는 댄스대회인 만큼 심사위원 군단 또한 자못 화려했다.

한국 힙합문화대상 최우수상, 향항 레드불 스트렛 배틀대회 심사까지 맡았던 한국 천재 비보이 김홍열(홍텐)을 비롯해 연변무용가협회 비서장, 중국무용가협회 리사, 연변댄스위원회 주임 김매, 고릴라 리해림, ET 강성학 등이 심사위원으로 나서며 시민들의 기대를 한껏 불러일으켰다. 올해 처음으로 되는 규모적인 지역 댄스대회에서 고릴라, Lion life, ET, ACK 등 인지도를 갖춘 댄스그룹의 화려한 축하공연도 마련돼 대회에 생기를 더해주었다. 

심사위원 점수와 관객투표대표단 50명의 점수를 더해 ‘미카YPM’ 혼성 8인조 그룹이 최종 우승으로 5000원의 상금을, 드림댄스와 LYA가 각각 2위, 3위로 3000원, 2000원의 상금을 챙겼다.

료해에 따르면 ‘미카 YPM’은 연변대학 과학기술학원의 유일한 댄스동아리였던 YPM에서 선출한 GOG팀이며 2017년부터 미카예술교류유한회사와 합작하면서 ‘미카 YPM’으로 개명했다. 

 

대회기간 뜨거운 열기로 가득했던 관객석.

 

젊은 댄스 예술인들의 창의성과 함께 땀과 열정을 확인하는 뜻깊은 자리에서 행사를 기획한 려곡오락유한회사 관계자는 “이번 대회를 통해 지역 댄스그룹의 활성화는 물론 연변의 문화콘텐츠, 젊은이들의 여가 문화가 발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젊은 세대를 겨냥한 다양한 문화공연과 이벤트 행사를 기획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끼와 열정으로 넘친 젊은이들의 무대.

 

 

 

 

연변일보 글·사진 민미령 기자/편집디자인: 김광석

파일 [ 2 ]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Total : 7939
  • 제2회 "일대일로"국제협력정상포럼 개최에 즈음해 습근평 중국 국가주석이 회의에 참가하러 온 각국 정상과 양자 회담을 시작했습니다.  습근평 국가주석이 24일 인민대회당에서 일함 알리예프 아제르바이잔 대통령을 만났습니다. 습근평 주석은, 아제르바이잔은 유럽과 아시아 지역에서 중국의 중요한 협력동반자이...
  • 2019-04-25
  •   봄이 되면서 얼음과 눈이 녹고 폭우까지 내린 캐나다 퀘백 주에서 대규모 홍수가 발생해 1명이 사망하고 약 1700명이 대피했다고 로이터통신이 2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앞으로 기온이 오르고 비 예보가 있어 수위는 올라갈 것으로 보인다. 사진 중신넷 
  • 2019-04-24
  • 조선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조러정상회담에 참석하기 위해 24일 새벽, 전용열차로 러시아를 향해 출발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통신은 김평해·오수용 당 부위원장과 리용호 외무상, 최선희 외무성 제1부상, 리영길 군 총참모장 등이 동행했다고 전했다. 종합 
  • 2019-04-24
  •       [인민망 한국어판 4월 23일] 오늘 인민해군은 창설 70주년을 맞이한다. 지난 21일 중국인민해방군 해군 창설 70주년 기념 해상 열병식 행사에 참석하기 위해 11개 국가의 16개 군함이 칭다오로 입항했다. 이번 해상 열병식은 23일 칭다오 및 부근 상공과 해역에서 개최된다. 열병식에는 중국 외 러시...
  • 2019-04-24
  • 해상열병식이 23일 청도와 그 린근 수역에서 진행되였다. 항공모함 요녕함, 신형 핵잠수정, 신형 구축함을 망라한 중국 해군의 신형 주요 전함이 해상 열병에 참가하며 러시아와 태국, 베트남, 인도 등 13개 나라의 18척의 함정도 함대사열에 참가해 세계에 평화 수호, 공동 발전의 확고한 결심을 보여주었다. 22일 개막한 ...
  • 2019-04-24
  • 제21회 ‘김일성꽃’축제가 4월 19일 수도 평양에서 막을 내렸다. 김일성꽃은 다년생 란과식물로서 인도네시아 식물학자가 재배했으며 조선 지도자 김일성의 이름으로 명명되였다. 사진은 4월 17일 조선 수도 평양에서 거행된 제21회 ‘김일성꽃’축제에서 전시람 해설원이 ‘김일성꽃’에 대...
  • 2019-04-23
  • 지난 4월 16일, 조선 김일성종합대학 체육관에서 ‘제1기중조친선배구경기’가 진행되였다. 이날, 조선해외동포사업국 배구팀이  단동시조선족배구협회(단동시조선족경제문화교류협회 산하), 연길시조선족기업가협회 배구팀, 대련시조선족기업가협회 배구팀과 경기를 치렀다. 조선 최대의 명절인 “4....
  • 2019-04-23
  • 20일 중국 산동 성 유방(潍坊)시에서 제36회 국제연축제가 개막했다. 이날 세계 각국의 연애호가들이 다양한 모양의 연을 날려 이색적이였다. 특히 거대한 '항공모함'이 공중에서 날아다녀 뭇사람들을 감탄케 했다. 이외에도 판다, 인형 등 다양한 모양의 연이 인끼를 끌었다. 사진 봉황넷 
  • 2019-04-23
  • "우리 비슷하게 생겼죠?"지난 18일, 콩고민주공화국 비룽가국립공원의 두 사육사와 두마리 고릴라가 같은 포즈를 취하고 셀카를 찍어 화제가 되고 있다.  사육사들은 고릴라와의 '행복한 순간'들을 렌즈에 담았다. 현재 이 삼림공원에는 600여명의 전직 사양원이 희귀동물들을 돌보고 있다. 사진 봉황넷&...
  • 2019-04-22
  • 우크라이나 대통령 선거 결선투표에서 코미디언 출신의 정치신인이 현 대통령을 꺾고 승리할 가능성이 매우 커졌다.  현지시간 21일 치러진 우크라이나 대선 결선투표 출구조사에서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후보가 73.2%를 얻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AFP통신이 전했다.  코미디언 출신으로 인기 TV 드라마의 대통령 역...
  • 2019-04-22
  • 스리랑카 정부 정보부가 21일 병원측의 소식을 인용해 수도 콜롬보에서 교회당과 호텔 등을 망라하여 이날 발생한 폭발로 인해 최소 70명이 숨지고 260여명이 다쳤다고 전했습니다. 기자가 스리랑카 주재 중국 대사관에서 입수한데 의하면 부상자 가운데는 중국 공민 4명이 망라됩니다. 한편 현지 매체가 전한데 의하면 연...
  • 2019-04-22
  • 매년 이맘때쯤 진달래꽃이 만개하고 소떼가 뛰노는 즐거운 목장이 있다. 올해도 어김없이 봄철 관광객들을 맞은 룡정시 동성용진 용성촌에 위치한 연변축목개발집단유한회사 분복생태목장이 바로 그 소문난 ‘꽃피는 목장’이다.    20일, 연변축목개발집단유한회사 분복생태목장에서 진달래축제가 열...
  • 2019-04-22
  •   4월 20일 오후 3시, 중국축구 을급리그 6라운드경기에서 연변북국팀은 연변적 황용감독이 지휘하는 염성대풍팀에 1대2로 무릎을 꿇었다.   연변북국팀은 이날 선발로 1번-곽위, 2번-김현, 5번-마동남, 9번-장덕붕, 10번-아리무쟝, 13번-박권, 15번-량암봉, 20번-김성준, 24번-리호걸, 29번-허파, 33번-박만철을...
  • 2019-04-22
  • 미국 육군의 K1A 개량형. [영상캡처=공성룡 기자] 여기 조강지처(糟糠之妻ㆍ가난했을 때 고생을 같이 겪은 부인)가 있다. 이 여인은 막 가세가 기울어지려는 집안에 시집왔다. 그의 알뜰살뜰 살림 덕분에 집안은 다시 일어났다. 여인은 수술을 받으면서까지 55년 동안 부인이자 어머니 몫을 다했다. 그런데 집안이 여인을 ...
  • 2019-04-21
  • 18일, 북경 청화대학에서  '황금왕관'등 아프간의 국보를 전시했다. 이번에 전시된 아프간 국보들은 1979년 이전에 출도된 것들이다. 아프간 전쟁시기 이같은 국보들은 아프간의 수도 카블의 중앙은행 비밀금고에 보관되여있였기에 지금까지 보존 될 수 있었으며 2003년에 이르러서야 비로소 다시 빛을 보게 ...
  • 2019-04-19
  • 사진 크게보기 망망대해를 홀로 표류하던 개가 석유 굴착 작업자들에게 발견돼 목숨을 건졌다.지난 12일 태국 남부 타이만의 석유 시추선 인근에서 구조된 갈색 개 '분로드'가 지친 기색으로 휴식을 취하고 있다. [AP=연합뉴스] 태국 바다 한가운데를 표류 중이던 개 한 마리가 해안가에서 220여㎞ 떨어진 석...
  • 2019-04-19
  • 예수가 십자가에 못 박혀 사형되던 날, 모욕과 고통 속에 올라갔다는 믿음이 있는 로마의 '성(聖) 계단'(Scala Sancta·스칼라 상타)이 약 300년 만에 나무 덮개를 벗은 본 모습으로 개방됐다.  순례자들이 지난 11일(현지시간) 새롭게 복원된 로마 '성 계단'을 무릎으로 오르고 있다. [AP...
  • 2019-04-19
  •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이 18일(현지시간) 파리 엘리제궁에서 노트르담 대성당 화재 진압에 힘쓴 300명의 파리 소방대와 경찰의 노고를 치하했다. 이번 화재진압에 600여명이 투입됐다. 프랑스 정부는 국제적으로 추앙받는 노트르담 대성당을 화재로 인한 붕괴의 위험에서 구하고 소장 보물들을 지켜낸 파리 소...
  • 2019-04-19
  •   북경 4월 17일발 인민넷소식: 4월 16일, 중앙은행은 공고를 발표하여 4월 18일부터 2019길상문화 금은 기념주화 한 세트를 발행한다고 밝혔다. 한 세트의 금은 기념주화는 도합 7매이며 금질 기념주화 2매, 은질 기념주화 5매로 전부 중화인민공화국 법정 화페에 속한다. 한 세트의 기념주화에는 1금1은 2매의 하트...
  • 2019-04-19
  • 18일 대만기상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 1분쯤 대만 화련현 정부 청사로부터 서북쪽으로 10.6㎞ 떨어진 지점에서 리히터 규모 6.7의 지진이 발생했다. 진앙의 정확한 위치는 북위 24도 13분, 동경 121도 52분 지점으로 진원의 깊이는 18.8㎞였다. 이번 지진으로 12층 고층건물이 기울어졌고 5명이 부상...
  • 2019-04-18
‹처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뒤›
포토뉴스 더보기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select convert(int,CHAR(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