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베 술자리 논란...폭우 ‘사망·실종자 200명’
[ 2018년 07월 10일 10시 42분   조회:1849 ]

서일본 집중 호우로 사망 실종자가 200명에 육박한 가운데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가 술자리에 참석한 사실이 알려져 논란이다.

9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아베 총리는 지난 5일 밤 중의원 의원 숙소 ‘중의원숙사’에서 동료 의원들과 술자리를 가졌다. 이날은 서일본 폭우가 본격적으로 시작된 날이다.

해당 술자리는 매년 열리는 정례적인 행사였지만 정부와 여당의 대응이 안일했다는 비난이 빗발치고 있다.

논란이 커지자 술자리를 주최한 다케시타 와타루(竹下亘) 자민당 총무회장은 “솔직히 이렇게 엄청난 재해가 될지 예상하지 못했다”며 “어떠한 비난도 받아들인다”고 말했다.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자민당 정조회장은 “재해의 변화에 대해 고려했어야 했다”고 말했다.

이날 요미우리 신문은 집중호우로 인한 사망자가 12개 광역단체에서 127명인 것으로 자체 집계했다. 실종자 수는 교도통신은 86명, NHK는 63명으로 집계했다.

지난 8일 11개 광역자치단체에 내려졌던 호우 특별경보는 모두 해제됐으나 기상청은 토사 피해를 경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같은 날 총무성 집계에 따르면 20개 지역 대피소에서 생활하는 인원은 3만명을 넘어섰다.

이번 폭우로 3일 동안 일본 7월 한 달 평균 강수량의 3배가 넘는 비가 쏟아졌다. 일본 우마지(馬路)에서는 사흘간 1091mm의 물폭탄이 쏟아졌다. 구조(郡上)시에서는 1052mm 강수량을 기록했다.

글 쿠키뉴스/사진 봉황넷 

파일 [ 7 ]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Total : 1403
  • 멕시코서 규모 7.1 지진…최소 53명 사망, 피해 확대(멕시코시티 AP=연합뉴스) 19일(현지시간) 오후 멕시코 수도 멕시코시티에서 남동쪽으로 123㎞ 떨어진 푸에블라 주 라보소 인근에서 규모 7.1의 지진이 발생했다.  멕시코 재난 당국에 따르면 이날 강진으로 현재까지 최소 53명이 사망한 것으로 집계됐...
  • 2017-09-20
  • 최근 미국 인디아나주 중부지역에 있는 한 강물이 하루밤사이에 유백색으로 변했다. 원인인즉 부근에 있는 한 식품공장에서  이외 사고로 1톤 넘는 우유가 류출되였기때문이다. 류출된 우유는 인류나 야생동물에 해가 되지 않는다고 관련부문은 전했다. 봉황넷 
  • 2017-09-18
  • 인도의 깊숙한 숲속에서 수백년간 문명을 거부하고 살아온 현실속 '아바타' , 이들은 마지막 원시부족인 동그리아콘드족이다. 이들은  거대한 니얌기리산을 어머니로 모시며 평화롭게 살아가고 있다. 형형색의 머리핀, 여러개의 코걸이, 몸을 휘감은 화련한 천...온몬으로 원시의 화려함을 뽐내고 있다.&...
  • 2017-09-15
  • 지난달 25일 로힝야족무장반군이 미얀마 경찰초소를 습격하면서 량측간 무력충돌이 발생했다. 미얀마정부군은 무장반군 진압을 리유로 로힝야족에 무자비한 폭력을 가해 로잉햐족 38만여명이 목숨을 걸고 방글라데시 국경을 넘었다.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사무총장은 미야만에 라카인주의 군사작전을 중단하라고 촉구하며...
  • 2017-09-14
  • 스페인 카탈루냐주 바르셀로나에서 11일(현지시간) '카탈루냐의 날'을 맞아 분리독립을 지지하는 100만명에 달하는 시민들이 대형 주 깃발을 들고 행진하고 있다.  카탈루냐 주정부는 오는 10월 1일 비공식 분리독립 주민투표를 강행할 예정이다. 사진 봉황넷
  • 2017-09-13
  • 력대 최강 위력으로 미국 본토를 위협한 허리케인 ‘어마’가 플로리다주를 빠져나가 조지아와 사우스캐롤라이나주를 향하고 있다.어마는 미국 재난 력사상 가장 많은 650만명의 주민을 대피하게 만들기도 했다. 이런 어마의 위력이 열대성폭풍으로 11일부터 약해지기 시작했다. 사진 봉황넷
  • 2017-09-12
  • 지난 9월 10일, 태국 북부 펫차분지역의 한 풍경구에서 폭탄 폭발사건이 발생해 1명이 사망하고 2명이 부상했다.사망자는 다름아닌 관광차량의 운전수였다. 올해 63세인 그는 관광객들이 관광하는 동안 소변을 보려고 풀숲에 들어섰다가 폭탄폭발로 당장에서 숨졌고 주위에 있던 관광객 2명도 부상당했다. 군경측은 이번에...
  • 2017-09-12
  • 세계 최고 권위를 가진 기록인증기구 기네스 세계기록 측은 지난 8일 ‘기네스 세계기록 2018’이 전세계 출간됐다고 선언하고 기네스북에 등재된 별난 기록들을 공개했다. 63번째 기네스 세계기록에는 가장 긴 속눈썹 기록 보유자에서 슛을 가장 잘 넣는 토끼에 이르기까지 놀라운 세계기록들이 포함돼 있다. 신...
  • 2017-09-11
  • 9월 10일, 일본 도쿄 시부야지역의 한 빌딩에서 화재가 발생, 불길이 달리는 렬차를 덮쳐 려객들이 대피하는 소동이 발생했다. 소방대원들은 즉시 진화에 나섰고 기차에 탑승했던 려객들은 철도직원들의 협조하에 안전지역으로 대피했다. 화재 발생원인은 조사중이다. 봉황넷
  • 2017-09-11
  • 3천 5백 년 전의 것으로 추정되는 고대 이집트 고분이 발견됐다. 이집트문물부에서 9월 9일 밝힌데 의하면 남부 고대도시 룩소르에서 기원전 1550년 시대의 왕실 금세공인의 무덤을 찾아냈다. 무덤의 상태는 나쁘지만 주인 부부의 조각상과 시신 마스크를 비롯한 부장품이 잘 보존된 상태라고 문물부는 전했다. 사진 신화사...
  • 2017-09-11
  • 초대형 허리케인 어마가 7일(현지시간) 카리브해를 휩쓸면서 지금까지 적어도 10명의 사망자와 수천명의 이재민을 내고서 미국 플로리다로 향하고 있다. 어마는 이날 아침 시속 300km의 풍속을 기록한 절정기에서는 약간 세력이 약해졌지만 여전히 풍속 285km의 '카테고리 5'를 유지한 채 북서진하고 있다.  사...
  • 2017-09-08
  • 9월 6일(현지시간) 러시아 Sologubovka공동묘지에서 독일 사병과 러시아 사병들이 2차세계대전때 사망한 1386명의 독일군의 유골을 재차 안장했다.이번에 안장한 유체는 레닌그라드지역에서 발견한 것이다. 이곳 공동묘지는 전문 2차세계대전때 사망한 독일군 유체들을 안장하는 곳인데 지금까지 3만4천여명이 안장됐다. &n...
  • 2017-09-08
  • 9월 5일, 브라질 련방경찰은 브라질올림픽위원회와 카를루스 아르투르 누스만 위원장의 자택에 대한 압수수색을 했다.련방경찰은 이번 압수수색이 지난 2014년 3월부터 '라바 자투(Lava Jato: 세차용 고압 분사기) 작전'이라는 이름아래 계속되는 부패수사의 일환이라고 말했다.리우시가 2016년 하계올림픽 개최도...
  • 2017-09-06
  • 8월 27일 이집트 박물관에서 이집트 고고학부가 최근 압수한 유물을 주이집트 중국대사관과 이라크대사관에 전달하는 의식이 거행됐다. 중국 측에 전달한 유물은 청(淸)나라 말의 종이증권 13장과 화폐였다. 칼레드 알 아나니 이집트 고고학부 장관은 해당 유물은 해외로 밀수되기 전 고고학부에서 압수한 물품이며 이집트...
  • 2017-09-01
  • 30일(현지시간) 스페인 발렌시아 외곽 부뇰의 토마토 축제 '토마티나'에서 참가자들이 서로에게 토마토를 던지며 축제를 즐기고 있다. 60년의 전통을 자랑하는 토마토축제는 해마다 8월 마지막 수요일에 열린다. 동방 IC
  • 2017-08-31
  • 미국에서 인기가 높은 Daily Table은 전문 류통기한이 지난 식품을 판매하는 가게이다. 이 가게는 70세 로인이 오픈한 것인데 현재 400개 분점을 두고 있다. 처음에는 미국정부에서도 류통기한이 지난 식품을 판매한다고 반대한바 있다. 하지만 류통기한과 상관없이 보관만 잘하면 능히 먹을 수 있다는게 로인의 주장이다....
  • 2017-08-31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9일, 허리케인 ‘하비’가 강타한 텍사스주의 수해지역을 찾았다. 트럼프 대통령은 부인 멜라니아 녀사와 함께 전용기 에어포스 원을 타고 텍사스 남부의 멕시코 연안 도시인 코퍼스 크리스티에 도착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검은색 레인코트에 ‘USA’라고 적힌 흰 모자를...
  • 2017-08-30
  • 최근 태국 네티즌이 태국 승려가 발로 안마를 해주는 영상을 공개해 화제가 되고 있다. 승려는 발에 힘을 주어 고객의 배, 얼굴, 머리까지 안마를 해주었다. 이로부터 많은 네티즌의 질의를 받게 되였다. 영상이 인터넷을 타고 급격히 퍼졌다. 승려는 인터뷰를 통해 자신은 의사가 아니다. 하찮은 발로 고귀한 머리를 '...
  • 2017-08-29
  • 영국 런던에서 27일(현지시간) 제51회 노팅힐 카니발 축제가 열렸다.  당일 저녁 7시 55분께 한 사람이 춤을 추며 열광하는 시민들을 향해 부식성이 강한 액체-류산액을 뿌리는 바람에 수백명이 도망치는 일대 소동이 일어났다 . 카니발축제가 열기전 류산액을 살포할 수 있으니 모두들 조심하라는 글이 올라와 많은 ...
  • 2017-08-29
‹처음  이전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다음  맨뒤›
포토뉴스 더보기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select convert(int,CHAR(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