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리 노트르담 대성당 대화재,“천년영광” 불탔다
[ 2019년 04월 16일 06시 57분   조회:1672 ]



 
 
화재로 인해 첨탑이 붕괴하는 등 큰 피해를 입은 프랑스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 /연합뉴스
 

15일 저녁 첨탑서 연기난 뒤 네시간째 불길…실화 가능성에 무게

붕괴 우려로 헬리콥터에서 살수 못해…마크롱 "우리의 일부가 탔다"

파리 시민들 눈물 흘리며 현장 지켜봐…각국 정상, 조속한 진화 당부

 
 

지난 15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에서 큰불이 난 모습 [EPA=연합뉴스]
 
(파리·제네바=연합뉴스) 김용래 이광철 특파원 = 프랑스 파리의 상징으로 최대 관광명소 중 한 곳이자 역사적 장소인 노트르담 대성당에서 15일 저녁(현지시간) 큰불이나 지붕과 첨탑이 붕괴하는 등 큰 피해가 발생했다.

파리시와 프랑스 내무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50분께 파리 구도심 센 강변의 시테섬에 있는 노트르담 대성당의 첨탑 쪽에서 시커먼 연기와 함께 불길이 솟구쳤다.

경찰은 즉각 대성당 주변의 관광객과 시민들을 대피시켰고, 소방대가 출동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지만, 발생 시점에서 네 시간 가까이 불길이 잡히지 않고 있다.

건물 전면의 주요 구조물은 큰 피해가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으나 보수 공사를 위해 첨탑 주변에 촘촘하게 설치했던 비계에 연결된 목재와 성당 내부 목재 장식에 불이 옮겨붙으면서 진화작업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

소방당국은 건물 붕괴 위험 때문에 공중에서 많은 양의 물을 뿌리는 것은 해결 방법이 아니라고 언급했다.

안 이달고 파리 시장은 소방당국이 (전면부) 주요 구조물로 불길이 번지는 것은 막을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고 전했다.

이날 불이 난지 1시간여 뒤 나무와 납으로 만들어진 첨탑이 무너졌을 때는 파리 도심 전역에서 노트르담 대성당 위로 치솟는 짙은 연기를 볼 수 있을 정도였다.
지난 15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에서 큰불이 난 모습 [EPA=연합뉴스]


프랑스2 방송이 전한 현장 화면에서는 후면에 있는 대성당 첨탑이 불길과 연기 속에 무너지는 모습도 잡혔다. 

로이터통신 등은 현장에서 아직 사상자는 보고되지 않았고 검찰이 화재 원인에 대해 수사에 나섰다고 전했다.

노트르담 대성당의 남쪽 정면에서 두 블록 거리의 5층 발코니에서 화재를 지켜본 자섹 폴토라크는 로이터통신에 "지붕 전체가 사라졌다. 희망이 없을 정도다"라고 말했다.

파리에 사는 사만다 실바는 "외국에서 친구들이 오면 노트르담 대성당을 꼭 보라고 했다"며 "여러 번 찾을 때마다 늘 다른 모습이었던 노트르담대성당은 진정한 파리의 상징이다"라고 안타까워했다.

현장에서 투입된 경찰관은 "모든 게 다 무너졌다"며 허탈해했다.

소방당국은 오후 9시 30분께 "앞으로 1시간 30분이 진화 여부를 결정하는 데 중요한 시기가 될 것 같다"고 밝혔다.

경찰은 보수 공사를 위해 설치한 시설물에서 불길이 시작된 것으로 보면서 사고에 무게를 두고 있다.

프랑스2 방송은 경찰이 방화보다는 실화로 보고 있다고 전했다.

엘리제궁에 따르면,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은 이날 오후 8시로 예정된 대국민 담화도 전격 취소한 채 화재 현장으로 이동했다.

마크롱은 현장이동 전에 트위터에서 "매우 슬프다. 우리의 일부가 불탔다"고 했다.

마크롱은 당초 이날 1∼3월 전국에서 진행한 국가 대토론에서 취합된 여론을 바탕으로 다듬은 조세부담 완화 대책 등을 발표할 예정이었다.
France Notre Dame Fire지난 15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에서 큰불이 나자 시민들이 기도하고 있는 모습 [AP=연합뉴스]


현장 근처에 있던 파리 시민들은 충격을 호소하며 울먹거리는 모습이 여러 곳에서 목격되기도 했다.

안 이달고 파리 시장은 현장에서 취재진에 "안에는 많은 예술작품이 있다. 정말 큰 비극이 벌어졌다"고 말했다.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은 파리의 구도심 시테섬 동쪽에 있는 성당으로, 프랑스 고딕 양식 건축물의 대표작이다. 

빅토르 위고가 1831년 쓴 소설 '노트르담의 꼽추'의 무대로도 유명하고, 1804년 12월 2일에는 교황 비오 7세가 참석한 나폴레옹 보나파르트의 대관식이 열린 곳이기도 하다.

1163년 공사를 시작해 1345년 축성식을 연 노트르담 대성당은 나폴레옹의 대관식과 프랑수아 미테랑 전 대통령의 장례식 등 중세부터 근대, 현대까지 프랑스 역사가 숨 쉬는 장소이기도 하다.

하루 평균 3만명의 관광객이 찾을 정도로, 파리에서 가장 인기 있는 관광명소로 꼽히는 곳이다.

각국 정상도 신속한 진화를 당부하며 안타까움을 전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트위터에 올린 글에서 "파리의 노트르담 대성당에서 발생한 엄청나게 큰 화재를 지켜보려니 너무도 끔찍하다"며 빨리 조처를 해야 한다고 말했다.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는 "파리에서 일어난 일에 큰 슬픔을 느낀다"며 파리 시민들을 위로했고, 테리사 메이 영국 총리도 파리 시민과 진화작업에 나선 소방대원들을 생각하겠다고 말했다.

파일 [ 20 ]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Total : 8322
  • 8月9日报道,8日上午,一些香港市民自发来到尖沙咀天星码头,举行“尊重国旗国徽”的活动。现场的香港市民们纷纷举着自制的标语,齐喊口号,表达爱国爱港的坚定立场。现场的香港市民还一同高唱国歌,挥舞五星红旗和香港特别行政区区旗。 香港市民 郭木彬:我们的国旗是一种标志,也是一种象征,他们(暴徒)是侮...
  • 2019-08-09
  •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2017년 8월 초 남 시베리아 투야에서 일광욕을 즐기고 있다. 20년 전 금요일, 보리스 옐친 당시 러시아 대통령은 18개월이 채 안되는 기간에 그의 내각 네번째 총리를 임명했다. 그때까지만 해도 별로 알려지지 않은 보안 기관 수장이었던 푸틴은 20년이 지난 오늘까지 러시아 최고 권력에...
  • 2019-08-08
  • 8월6일, 훈춘고속철역에서 중국철도심양국집단유한회사 연길차무단의 10쌍의 청춘남녀들이 고속철렬차를 웨딩카(送亲车)로, 고속철역을 례식장으로 삼고 의미있는 고속철합동결혼식을 펼쳤다. 이들은 훈춘역, 연길서역, 조양천역, 교하서역, 도문역, 룡정역 등 연길차무단에서 사업하는 젊은이들인데 이들 중에는 선진사업...
  • 2019-08-08
  • 台湾宜兰6.4级地震:全岛、福建震感强烈,市民苦笑大早被摇醒 8일 새벽 5시 28분경, 대만 북동부의 도시 의란(宜兰) 린근(북위 24.52도, 동경 121.96도)에서 규모 6.4의 지진이 발생, 진원의 깊이는 10㎞인 것으로 알려졌다. 보도에 따르면 의란 지역에서는 상점 선반에서 물건들이 떨어지고 천장 타일도 일부 무너지는 수...
  • 2019-08-08
  •  ‘56개 민족, 56회 음악회’ 첫 공연 “예술의 문을 열자”2019 여름방학 예술제 일환으로 열린 ‘56개 민족, 56회 음악회’ 첫 공연이 8월 6일 베이징 중산음악당에서 선을 보였습니다.  이번 음악회의 가장 큰 특징은 기존의 회보식의 음악회와 달리 음악살롱, 예술교류의 형식...
  • 2019-08-08
  • [서소문사진관]북한이 지난 6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참관한 가운데 신형 전술유도탄 위력시위 발사를 했다고 조선중앙통신과 노동신문이 7일 보도했다.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지난 6일 새벽 신형전술유도탄 발사를 참관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7일 보도했다. 사진은 신형전술유도탄 발사 모습. [조선중앙통신=연합...
  • 2019-08-07
  • 조선중앙통신 7일보도에 따르면 조선 김정은 위원장이 8월 6일 새벽, 신형전술유도탄 위력시위발사를 참관했다.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들인 박봉주,리만건,박광호,리수용,김평해,오수용 등이 함께 보았다. 김정은 위원장은 감시소에서 신형전술유도탄 위력시위발사계획에 대한 보고를 청취한 후 발사를 참관하였다...
  • 2019-08-07
  • 8월6일, 북경 서역에서 Z2편 렬차의 승객들이 하차를 기다리고 있다.‘모택동호’ 기관차가 이끄는 창사-베이징 서역 Z2편 열차가 북경 서역 제1 플랫폼에 정차해 있다. ‘모택동호’ 기관차는 안전주행 1100만km를 돌파했다. 1946년에 출시된  '모택동호'는 73년래 증기, 내연, 전력 등...
  • 2019-08-07
  • 수많은 인파가 태국의 한 저수지로 몰려들고 있다. 왜냐하면 20년전에 매몰됐던 사찰이 저수지 물이 바닥을 보이면서 또다시 나타났기 때문이다. 이 저수지는 9.6억립방메터의 물을 저장할 수 있으며 4개 성의 800만무에 달하는 밭에 물을 공급할 수 있다. 하지만 최근 가뭄이 지속되면서 수위가 대폭 낮아져 원 저수지 용량...
  • 2019-08-07
  • 8월 5일, 한 참관자가 자동차전시회에서 국산차량을 료해하고 있다.  10일간 열리는 2019 제22회 할빈국제자동차전시화가 계속하여 진행됐다. 자동차전시회에서 일부 국산차량 브랜드가 참관자들의 관심을 받았다.신화사 
  • 2019-08-07
  • 资料图 조선중앙통신의 6일 보도에 따르면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대변인은 한미합동군사연습에 대해 경고의 메시지를 날렸다.통신은 "우리의 거듭되는 경고에도 불구하고 미국과 남조선당국이 끝끝내 우리를 겨냥한 합동군사연습을 벌려놓았다.이것은 새로운 조미관계를 수립하고 조선반도에서 항구적이며 공고한 ...
  • 2019-08-06
  •  8월 5일 현지 언론에 따르면 당일 오후 러시아 크라스노야르스크 변경지역에 있는 한 군사기지에서 폭발사건이 발생해 2명이 부상했고 폭발로 인해 화재가 발생했다. 현재 부상당한 2명은 병원에 호송돼 구급치료중이다. 봉황넷 
  • 2019-08-06
  • 사진은 8월 3일 무인기가 촬영한 료릉과 봉릉읍—조릉조주성(辽陵及奉陵邑——祖陵祖州城)이다. 내몽골 적봉시 파림좌기는 거란 료문화의 발상지로서 풍부한 거란 료문화자원을 남겼는데 수많은 독특한 특색이 있는 료대 문화유물이 남아있다. 현지 정부의 효과적인 보호하에 1100여년을 거친 거란 료문화유...
  • 2019-08-06
  • 지난 8월 3일, 재일조선족운동회가 도꾜도 기타구(北区)의 조선중고급학교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사)재일조선족축구협회, 재일조선족배구협회, 재일장백산골프구우회, (사)재일조선족녀성회, 조선족연구학회, (사)천지회, (사)일본중국조선족경영자협회, (사)World-OKT치바지회, 연변대학일본학우회, (사)일본조선족문화교...
  • 2019-08-05
  • 8月5日报道,4日下午17时14分许,富阳一辆新能源汽车起火。消防到现场时,整辆车都已经燃烧,尤其车头火势最大。几分钟后火势被控制,但车辆底部仍有明火不断燃烧。消防员最后发现是能源车的电池在燃烧,只好调来叉车将车辆翻过身来灭火,终于将明火彻底扑灭。 经了解,这辆众泰新能源车车主开了三年,今天下班开车回家,开...
  • 2019-08-05
  • 북경시기상대는 8월 5일 아침 6시 25분께 폭우 황색경보를 발령했다. 당면 밀운, 순의, 조양, 창평 등 구역은 강우량이 100mm 이상인 것으로 알려졌다.이번 폭우로 침수는 물론 산사태, 홍수 등 피해가 잇따를 것으로 보인다. 봉황넷 
  • 2019-08-05
  • 8월2일 오후 3시, 훈춘시정무청사 보고청은 흥겨운 춤노래로 명절분위기가 넘쳐 흘렀다. ​ 중화인민공화국창건 70돐을 맞는 기꺼운 나날에 “상해지식청년 훈춘하향 50돐”과 “상해지식청년진달래무용단설립 15돐”을 기념하여 마련한 상해지식청년 환고향련합문예야회 “나와 나의 조국&rdquo...
  • 2019-08-05
  • 8月2日报道,8月1日中午11时54分,,萧山消防分指挥中心接到报警称:位于萧山机场高速往机场方向过收费站处一辆大巴自燃,火势处于燃烧阶段,情况十分危急。 接到报警后,萧山大队瓜沥中队2辆消防车10名消防指战员赶往现场处置。12时06分瓜沥中队到达现场。大巴车起火部位为车尾,火势猛烈燃烧正在持续蔓延,所幸车内无人员...
  • 2019-08-02
  • 7월 31일,  '유봉래의, 금옥금수(有凤来仪、金玉锦绣)' 북경 2022 동계올림픽 도장(徽宝) 전장판(典藏版, 오른쪽)과 진장판(珍藏版) 제품발표회가 북경동계올림픽조직위원회 수강원구에서 개최됐다. 북경동계올림픽조직위원회의 수권을 받아 2022개를 한정판매하는 북경동계올림픽 도장 전장판(화전 청백인새...
  • 2019-08-02
‹처음  이전 5 6 7 8 9 10 11 12 13 14 15 다음  맨뒤›
포토뉴스 더보기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조글로]조선족네트워크교류협회(潮歌网) • 연변두만강국제정보항(延边图们江地区国际信息港) •아리랑주간(阿里郎周刊)
地址:吉林省延吉市光明街89号A座9001室 电子邮件: postmaster@zoglo.net 电话号码: 0433) 251-7898 251-8178
吉林省互联网出版备案登记证 [吉新出网备字61号] | 增值电信业务经营许可证 [吉B-2-4-20080054] [吉ICP备05008370号]
Copyright C 2005-2016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