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으로 본 ‘DJ 동반자’ 이희호 여사 97년의 삶
[ 2019년 06월 11일 09시 54분   조회:398 ]

1973년 8월 일본 도쿄에서 납치된 지 닷새만에 동교동 자택으로 돌아온 김대중씨에게 부인 이희호 여사가 약을 발라주고 있다. [중앙포토]

고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이희호 여사가 10일 별세했다.  
김대중평화센터는 이날 이희호 여사가 10일 오후 11시 37분 서울 신촌 세브란스병원에서 소천했다고 밝혔다. 향년 97세인 이 여사는 그동안 서울 신촌 세브란스병원에서 치료를 받아왔다.  
이 여사는 1922년 서울에서 태어나 이화고등여학교, 이화여자전문학교, 서울대학교 사범대학 교육학과를 졸업했다. 1954년 미국으로 유학을 떠난 이 여사는 램버스 대학교에서 사회학 학사, 스칼릿 대학교 대학원에서 사회학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1958년 미국 유학을 마치고 귀국한 이 여사는 YWCA, 여성문제연구회, 한국여성단체협의회 등에서 활동했다. 
이 여사는 1962년 김대중씨와 백년가약을 맺었다. 1980년엔 남편이 내란음모 혐의로 사형을 선고받자 이 여사는 해외 저명한 인사들에게 도움을 구하는 등 구명운동을 벌였다. 이때 남편과 가족에게 보낸 편지는 책으로 출간했다.   
  
이 여사는 1998년부터 2003년까지는 제15대 김대중 대통령 영부인으로 활동했다. 지난 4월엔 장남 김홍일 전 의원이 별세했지만, 가족들은 건강이 안 좋은 이 여사를 배려해 별세 소식을 알리지 않았다.  
  
핀란드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이희호 여사의 소천 소식에 트위터를 통해 추모글을 올렸다. 문 대통령은 "오늘 이희호 여사님께서 김대중 대통령님을 만나러 가셨습니다. 조금만 더 미뤄도 좋았을텐데, 그리움이 깊으셨나 봅니다. 평생 동지로 살아오신 두 분 사이의 그리움은 우리와는 차원이 다르지 않을까 생각해보았습니다. 여사님, 저는 지금 헬싱키에 있습니다. 부디 영면하시고, 계신 분들께서 정성을 다해 모셔주시기 바랍니다"라고 밝혔다. 
  
또 "여사님은 정치인 김대중 대통령의 배우자, 영부인이기 이전에 대한민국 1세대 여성운동가입니다. 대한여자청년단, 여성문제연구원 등을 창설해 활동하셨고, YWCA 총무로 여성운동에 헌신하셨습니다. 민주화운동에 함께 하셨을뿐 아니라 김대중 정부의 여성부 설치에도 많은 역할을 하셨습니다.   
  
우리는 오늘 여성을 위해 평생을 살아오신 한명의 위인을 보내드리고 있습니다. 여사님은 "남편이 대통령이 돼 독재를 하면 제가 앞장서서 타도하겠다" 하실 정도로 늘 시민 편이셨고, 정치인 김대중을 '행동하는 양심'으로 만들고 지켜주신 우리시대의 대표적 신앙인, 민주주의자였습니다. 
  
지난해 평양 방문에 여사님의 건강이 여의치 않아 모시고 가지 못 해 안타까웠습니다. 평화의 소식을 가장 먼저 알려드리고 싶었는데 벌써 여사님의 빈자리가 느껴집니다. 두 분 만나셔서 많은 이야기를 나누고 계시겠지요. 순방을 마치고 바로 뵙겠습니다. 하늘 나라에서 우리의 평화를 위해 두 분께서 늘 응원해주시리라 믿습니다"라고 소회를 밝혔다. 
  
이 여사의 분향소는 서울 신촌 세브란스장례식장 특1 호실이며 조문은 11일 오후 2시부터 가능하다. 발인은 오는 14일 오전 6시 세브란스장례식장에서 열릴 예정이다. 이 여사의 장례예배는 오는 14일 오전 7시 신촌 창천교회에서 열린다. 장지는 서울 동작동 국립묘지다. 
 

고 김대중 전 대통령 부인 이희로 여사의 97년 삶. 임현동 기자

고 김대중 전 대통령 부인 이희로 여사의 97년 삶. 임현동 기자

이희호 여사의 학창시절 모습. [중앙포토]

1962년 5월 김대중 전 대통령과 이희호 여사의 결혼식. [중앙포토]

1962년 이희호 여사와 김대중 전 대통령의 결혼식 모습. [중앙포토]

1962년 결혼식을 마친 김대중씨와 이희호 여사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중앙포토]

1973년 8월 일본 도쿄에서 납치된 지 닷새만에 동교동 자택으로 돌아온 김대중씨가 부인 이희호여사가 손수끓인 호두죽을 먹고 있다. [중앙포토]

  

1976년 3월 명동성당에서 침묵시위를 하고 있는 이희호 여사(왼쪽 둘째). [중앙포토]

1976년 3.1 민주구국선언 주도로 구속중인 김대중씨를 위해 부인 이희호 여사가 거리에서 구명운동을 하고 있다. [중앙포토]

1971년 대통령 선거 유세장의 연단에서 김대중 후보에게 부인 이희호 여사가 귓속말을 하고 있다. [중앙포토]

1971년 방미길에 오른 김대중 후보와 부인 이희호 여사. [중앙포토]

1975년 2월 김대중 전신민당 대통령 후보와 부인 이희호 여사가 국민투표를 거부하고 명동성당에서 오전 7시부터 오후 6시까지 금식을 하며 기도하고 있다.

1980년 10월 8일 내각제 포기등 4계항의 이행을 촉구하며 여의도 중앙당사 총재실에서 무기한 단식 농성에 들어간 김대중 평민당 총재를 부인 이희호 여사와 한광옥 비서실장이 조심스런 표정으로 지켜보고 있다. [신인섭 기자]

1987년 7월 6일 김대중 민추협 공동의장과 부인 이희호 여사가 연세대학교 학생회관에 마련된 이한열군의 빈소에 분향하고 있다. [중앙포토]

1987년 9월 김대중 민주당 상임고문과 부인 이희호 여사가 광주 망월동 5.18묘역에서 열린 추모식에서 분향하고 있다.

1987년 김대중 민주추진협의회 공동의장과 부인 이희호 여사가 자택 정원에서 장남, 며느리, 아들 손녀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중앙포토]

1993년 68회 생일을 맞은 김대중 전 민주당 대표가 부인 이희호 여사와 함께 민주당 당직자들의 축하를 받으며 생일축하 케이크를 자르고 있다. [중앙포토]

김대중 대통령 당선자와 부인 이희호 여사가 공원에서 손자 손녀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중앙포토]

지난 1997년 김대중 대통령당선자와 부인 이희호여사가 일산자택을 나서며 마을주민들과 보도진에게 손을 흔들어 인사하고 있다. 최정동 기자

1998년 이희호 여사가 충남 금산 어린이복지시설 향림원을 방문 어린이들이 만든 수수깡 안경을 쓰고 있다. [중앙포토]

1998년 7월31일 청와대에서 열렸던 전직대통령초청 만찬장에서 자리를 함께한 전,현직 대통령 부인들. 왼쪽부터 손명순, 이순자, 이희호, 김옥숙 여사 [중앙포토]

1999년 8월 김대중 대통령과 부인 이희호여사가 청남대에서 담소를 하고 있다. [중앙포토]

1999년 8월 김대중 대통령과 부인 이희호 여사가 청남대에서 오리밥을 주고 있다. [중앙포토]

1999년 8월 청남대에서 휴가를 보내는 김대중 대통령과 이희호 여사. [중앙포토]

1999년 6월 김대중대통령과 부인 이희호 여사가 영산홍, 철쭉등이 활짝핀 청와대 경내 수궁터 꽃길을 걸으며 산책하고 있다. [중앙포토]

2000년 6월 평양창광유치원을 방문한 이희호 여사가 원생들과 함께 춤을 추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중앙포토]

지난 2000년 6월15일 남북정상회담 당시 평양 백화원 영빈관에서 열린 남측대표단 환송오찬 헤드테이블에서 김대중대통령, 김정일 국방위원장, 이희호여사, 임동원 당시 국정원장 등과 함께 손을 잡고 `우리의 소원'을 합창하고 있다. [중앙포토]

2001년 김대중 대통령과 부인 이희호여사가 청남대에서 오리떼에게 먹이를 주며 휴식을 취하고 있다.[중앙포토]

2003년 임기를 마친 김대중 대통령과 이희호 여사가 청와대를 나서며 직원들에게 손을들어 인사하고 있다.[중앙포토]

2000년 김대중 대통령과 이희호 여사가 오슬로 그랜드호텔 발코니에서 시민들이 노벨평화상수상을 축하하자 손을 들어 인사하고 있다. [중앙포토]

2000년 노벨상을 수상하고 귀국한 김대중대통령과 부인 이희호 여사가 시청 앞에서 환영나온 시민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중앙포토]

2004년 김대중 전 대통령의 팔순잔치에서 김 대통령과 부인 이희호 여사가 케이크를 자르고 있다. [중앙포토]

2008년 9월 18일 김대중 전 대통령과 부인 이희호 여사가 경기도 구리의 한강 둔치에 만개한 코스모스 단지를 둘러본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2009년 8월 18일 김대중 전 대통령 빈소가 마련된 서울 연세대 세브란스병원에서 부인 이희호 여사가 헌화를 한 뒤 돌아서며 눈물을 흘리고 있다. [중앙포토]

2009년 10월 6일 김홍업 전 의원이 서울 동작동 국립현충원에서 열린 故 김대중 전 대통령 묘비제막식에서 오열하는 이희호 여사를 위로하고 있다. 오종택 기자

2009년 10월 21일 이희호 여사(오른쪽)가 경남 김해 봉하마을을 처음으로 방문해 권양숙 여사를 안고 있다. [연합뉴스]

2011년 12월 26일 방북중인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 부인 이희호 여사가 평양 금수산기념궁전을 찾아 김정일 시신에 조문한 뒤 상주이자 후계자인 김정은 당 중앙군사위 부위원장에게 조의를 표시하고 있다.[연합뉴스]

2012년 9월 24일 민주통합당 문재인 대선후보가 24일 오전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이희호 여사를 예방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뉴스1]

2001년 12월 2일 김대중 대통령과 부인 이희호 여사가 유럽순방을 위해 출국하며 환송객들을 향해 손을 흔들고 있다.[중앙포토]

이희호 여사 영정사진. [사진 김대중평화센터]

이희호 여사 영정사진. [사진 김대중평화센터



[출처: 중앙일보] [서소문사진관] 사진으로 본 ‘DJ 동반자’ 이희호 여사 97년의 삶

파일 [ 2 ]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Total : 8006
  • 프랑스 공군의 다쏘 라팔 전투기가 17일 파리 에어쇼 개막을 알리는 비행을 하고 있다. [TASS=연합뉴스] 세계 최고 에어쇼로 꼽히는 파리 국제 에어쇼가 17일(현지시간) 화려한 막을 올렸다.     [서소문사진관] 1909년 1회 시작으로 격년 개최, 올해로 53회째 50개국 2000여 항공우주 관련 업체 참여 파리...
  • 2019-06-19
  • 제32번째 국제마약금지일과 호문소연(虎门销烟) 180주년을 맞아 길림성마약금지판공실과 신화사가 련합하여 ‘초심을 잊지 말고 사명을 명기하며 마약금지의 불씨가 길림대지에 일게 하자’ 주제선전 활동을 개최하였다. 호문소연 정신을 전승하고 전민 마약금지 의식을 제고하기 위한 데 그 취지를 둔 이번...
  • 2019-06-19
  •     려명애 관장  “가벼운 나들이 같지만 의미는 깊어”   단동 민속축제는 해마다 ‘나들이’와 민속체험을 곁들인 것이 특징적이다. 려명애 단동시조선족문화예술관 관장은 “거리감을 주는 딱딱한 행사보다 대자연의 여유로움 속에서 민속문화를 즐길 수 있는 인간, 자연...
  • 2019-06-19
  •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가 18일(현지시간)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을 영접하는 행사 도중 뙤약볕 아래서 온몸을 떨며 건강 이상 증세를 보였다고 영국의 BBC 방송과 AP통신, AFP통신 등 외신이 전했다. 메르켈 총리는 이날 베를린의 총리실 앞에서 젤렌스키 대통령과 함께 의장대를 사열하던 중 격렬한 온...
  • 2019-06-19
  • 6월 17일, 프랑스 르아브르에서 개최한 2019년 국제축구련합리그 녀자 월드컵 B조 소조경기에서 중국팀은 0:0으로 스페인팀과 비겨 스페인팀과 함께 16강 진출권을 획득했다. 중국팀 골키퍼 팽시몽은 경기가 끝난 후 팀원들과 함께 6강진출권 획득을 경축했다.신화넷
  • 2019-06-19
  • 동방IC의 18일 보도에 따르면 최근 시베리아 동부에서 4만년전의 '승냥이단두(野狼断头)'를 발굴, 장시기 언땅에 파묻겨있어 승냥이 이빨과 털이 그대로 보존돼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봉황넷
  • 2019-06-18
  • 6月18日报道,6月17日22时55分,四川宜宾市长宁县(北纬28.34度,东经104.9度)发生6.0级地震,震源深度16公里。图为四川省宜宾市珙县巡场商业步行街店铺损坏现场。四川省政府启动二级响应,组织力量赶赴震区了解灾情,全力救治受伤人员,妥善转移安置受灾群众。目前,武警、消防等救援力量已经向灾区集结,积极开展救灾工...
  • 2019-06-18
  • 6월 16일, 청장고원 야생동물원내에 위치한 서녕참대곰관이 정식으로 대외에 개방했다. 료해에 따르면 관내에는 성도참대곰번육연구기지에서 온 네마리의 참대곰이 있는데 이미 청장고원의 기후에 완전히 적응하여 신체 각항 지표가 정상적이라고 한다. 앞으로 3년간 청해에서는 참대곰을 둘러싼 일련의 과학보급규육활동을...
  • 2019-06-18
  •              2019 미스코리아 중국 선발대회’가 2019년 최근 상해에서 개최됐다.   이날 미스코리아 중국 선발대회는 지난 북경 지역결선에 입선된 후보자들과 서울, 상해 지역결선에 입선된 후보자들이 치르는 중국지역결승전이다. 이번 결승의 우...
  • 2019-06-17
  • 장춘시 조선족들이 해마다 이맘때면 기다려오는 대잔치-전통문화체육대회가 16일 장춘시조선족중학교 운동장에서 성대히 펼쳐졌다. 장춘시조선족군중예술관과 장춘시조선족중학교에서 주최한 본 행사는 올해도 여러가지 전통 문화 체육 경기 및 공연, 전시들로 현장을 달구며 만여명 조선족 관중들이 하나 되여 즐기는...
  • 2019-06-17
  • 미 8군사령부는 14일 미국 텍사스주 포트후드에 있는 제1기병사단 예하 제3기갑여단의 병력과 장비가 한국에 순환 배치됐다고 밝혔다. 미군은 이번에 60여대의 탱크와 장갑자들을 한국에 배치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 환구넷
  • 2019-06-17
  • 여름으로 접어들면서 장백산長白山) 국가급 자연보호구는 관광 성수기를 맞고 있다. 국내외 많은 관광객들이 웅장하고 수려한 경치와 신성하면서도 기이한 천지 풍광을 구경했다. (6월 14일 촬영)신화사
  • 2019-06-17
  • 16일 오전, '화성컵' 2019 연길국제마라톤시합 및 제2회 아름다운 중국 생태마라톤 계렬시합 연길 지역 경기가 연길시인민경기장에서 시작되였다. 이번 축제에는 13개 국가의 1만1000여명의 선수들이 참가했다. ‘아름다운 중국•친환경 마라톤’이라는 타이틀 아래, ‘진달래마라톤+공룡주...
  • 2019-06-16
  • 연변평생교육협회 11차 야유회 룡정서  “평생교육 받으면 평생 혜택 받는  것” “평생교육 받으면 삶이 아름다워진다.” “도전에 도전을 거듭해 비약의 나래를 펼쳐간다.” “분발노력하여 아름다운 미래를 창조한다” "분리수거는 우리 녀성들로부터..." … &...
  • 2019-06-15
  •   습근평(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14일 상해협력기구 성원국 수반 이사회 제19차 회의에서 연설을 발표하고 상해협력기구를 단결과 상호신뢰, 안위(安危)의 공동 책임, 호혜상생, 포용과 상호 경험교류의 모범으로 만들며 보다 긴밀한 상해협력기구 운명공동체로 구축할 것을 제기했습니다.    습근평(習近...
  • 2019-06-15
  • 지난 12일, 광서 남녕에서 비온 뒤 보기드문 경관이 나타났다. 당일 남녕상공에는 아름다운 칠색무지개가 근 1시간 동안 나타났는데 수줍은 듯 구름뒤에 빠끔히 얼굴을 내민 것 같기도 하고 검은 광야를 향해 룡트림 하는 것 같기도 하다. 사진 봉황넷 
  • 2019-06-14
  • 13일, 걸프 해역으로 이어지는 오만해에서 대형 유조선 2척이 어뢰로 추정되는 공격을 받았다. 배 안에 있던 선원들은 인근 상선들의 도움으로 가까스로 대피했다.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은 이란이 이번 공격에 책임이 있다고 밝혔다. 이란 정부는 이번 공격의 주체나 배후가 아니라고 즉각 부인했다. 사진 봉황넷  
  • 2019-06-14
  • 12일 중국 참대곰 국제형상 디자인 글로벌공모대회 평의선정결과 공포 및 계렬 보급계획 발표회가 북경에서 거행되였다. 평의선정에서 득표률이 가장 높은 ‘아푸’가 첫번째 참대곰 국제형상으로 되였다. 소개에 따르면 ‘아푸’는 ‘중국 참대곰 국제 계렬 형상’의 기초형상으로 앞으로 ...
  • 2019-06-14
  • 6월 13일 ‘몽몽’이 죽순을 먹고 있다. 2018년 12월 말, 광주 장륭에서 지내고 있는 세계에서 유일한 참대곰 세쌍둥이중 언니 ‘몽몽(萌萌)에게서 발정 조짐이 보여 중국참대곰보호연구센터 와룡신수평기지에 이송해 교미시켰다. 한동안의 적응과 몸조리를 마친 후 ‘몽몽’은 5월 15일 발정고조...
  • 2019-06-14
  •  김여정 노동당 선전선동부 제1부부장이 12일 오후 판문점에서 고 이희호 여사 별세와 관련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명의의 조의문과 조화를 남측에 전달했다.   김여정 북한 노동당 제1부부장이 12일 판문점 북측 지역인 통일각에서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에게 고 이희호 여...
  • 2019-06-13
‹처음  이전 1 2 3 4 5 6 다음  맨뒤›
포토뉴스 더보기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select convert(int,CHAR(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