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글로로고
가장 중국적인 것으로 세계 무대에 서다
조글로미디어(ZOGLO) 2018년8월22일 15시03분    조회:4028
조글로 위챗(微信)전용 전화번호 15567604088을 귀하의 핸드폰에 저장하시면
조글로의 모든 뉴스와 정보를 무료로 받아보고 친구들과 모멘트(朋友圈)로 공유할수 있습니다.
인물이름 : 강금일

(흑룡강신문=하얼빈) 채복숙 기자= 오페라 '원야(原野)', '홍하곡(红河谷)'을 지휘해 중국예술제에서 두 번이나 중국 최고의 무대공연 예술상인 문화(文华) 대상을 획득, 중국오페라 '목란시편(木兰诗篇)'으로 미국 무대에서 대 성공, 중국오페라 '귀비 도일(贵妃东渡)'로 일본에서 큰 호평…전 중국, 나아가 세계 무대에서 지휘봉으로 하나로 가장 아름다운 동방을 연출해 낸 지휘가가 있다. '파리 타임즈'로부터 '불가사의하게 매력적인 지휘가'라는 미명을 얻은 이 사람은 하얼빈 출신 조선족 강금일 지휘가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