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글로로고
리호산 자체개발 무공해국수 선보여
조글로미디어(ZOGLO) 2005년12월26일 07시56분    조회:11225
조글로 위챗(微信)전용 전화번호 15567604088을 귀하의 핸드폰에 저장하시면
조글로의 모든 뉴스와 정보를 무료로 받아보고 친구들과 모멘트(朋友圈)로 공유할수 있습니다.
[원제: 전통음식 국수로 승부한다]

전민창업의 물결속에서 우리민족의 전통음식인 국수로 시장을 주름잡는 민영기업 눈에 뜨인다.

2004년 7월에 설립된 연변아라리식품유한회사는 국수를 주제품으로 생산하는 민영기업, 리호산경리(59살)는 장장 20년간 국수와 씨름해온 전문가다. 1990년대초 연변밀가루공장에서 미국으로 수출하는 국수기계를 만들어낸 장본인인 리호산은 1995년 쌍라선통국수기계 등 2가지 기술국가급특허를 획득, 생산해낸 국수생산기계는 전국 각지로 불티나게 팔려나갔다. 국수기계생산만으로 보다 큰 수익을 올릴수 없다고 생각한 리호산은 지난 97년부터 국수생산기업을 창설하려고 작심, 자금마련과 공장건물건축에 달라붙었다. 그러나 기업하기란 그리 쉬운 일은 아니였다. 공장건물도 3차례 재건할 정도로 눈물나는 로고를 거쳐 정식 개업하기까지 리호산은 100여만원이 넘는 자금을 투입했다.

현재 이 회사는 1000여평방메터의 공장건물에 국수생산과 국수기계 생산, 보수를 일체화한 기업으로 우뚝 섰고 조선족특색이 농후한 《아라리(阿拉里)》상표는 이미 북경에서 등록을 끝마쳤다. 소개에 따르면 생산설비의 자동화정도가 높아 종업원 10여명으로 다른 공장에서 30, 40명이 하는 일을 거뜬히 해내고 종업원 대부분이 정리실업일군들이다.

리호산경리는 자신의 국수제품을 《록색, 건강》으로 개괄하면서 현재 시중에서 팔리는 메밀국수는 가공공예, 메밀원가난 등 원인으로 말미암아 메밀함량이 많아서 15%에 그치고있는 반면《아라리》표국수는 내몽골로부터 공급받는 록색 메밀로 가공하여 메밀함량이 100%, 색소나 방부제도 전혀 포함되여있지 않다고 자신감있게 말했다. 원료선정에서 리호산은 메밀가루를 보관했다가 쓰는것이 아니라 메밀쌀을 당날로 가공하여 제품의 신선도와 맛을 보장했고 옥수수국수는 껍질과 옥수수눈을 제거하고 가루를 냈기에 시중제품보다 매끈하고 감칠맛이 있었다.

《메밀, 옥수수와 같은 점성이 적은 국수를 가공하는데는 이딸리아, 미국 등 선진국의 국수가공기계보다 전혀 뒤지지 않는다. 올해에는 귀밀(燕麦)국수개발에도 성공해 래년부터 정식 생산에 투입, 제품에 신심이 있다.》

리호산경리는 회사의 밝은 미래를 전망해보면서 도래하고있는 웰빙시대에 걸맞는 제품개발에 총력을 기울일것이라고 밝혔다.

김룡파기자 jlb@ybrb.cn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Total : 3624
  • 연변에도 ‘성형외과전문가감정기구’ 창설해야 —연길 연세보건의학미용병원 김은화 원장 제안   연길 연세보건의학미용병원(이하 연세성형병원)의 김은화 원장은 “연변에 성형외과전문가감정기구를 창설해야 한다.”고 피력했다.   그는 일전에 열린 연길시 제19기 인민대표대회 제...
  • 2024-01-13
  • 김철준 교수,초심을 잃지 않고 인재양성과 과학연구에 몰두할터   김철준. 중국공산당원, 박사, 연변대학 외국어학원 교수, 박사생지도교수. 연변대학 조선-한국학학원 당지부서기, 원장, 조한문학원 원장 력임. 9월 4일, 제39번째 교사절에 즈음하여 길림성교육청과 성당위 선전부가 공동으로 개최한 2022년과 2023년...
  • 2023-09-07
  • 길림대학 총학생회 학생회장 리혜정 경력을 차곡차곡 쌓아서 나중에 민족과 국가가 수요하는 사람으로 되고 싶다.   ■ 리혜정 최근, 조선족 리혜정 학생(20세)이 길림대학 제28회 학생회장으로 당선되였다는 소식이 전해지며 장춘 조선족사회에서 뜨겁게 회자되고 있다. 길림대학 전위남(前卫南) 캠퍼스에서 만...
  • 2023-08-09
  • —북경시라지오텔레비죤방송국 교통방송 부국장 리철용 수도권 매체에서 두각을 내밀다 가족사진(좌로부터 리철용, 김홍화, 리응정) 단란한 가정 행복한 식구 20세기 90년대초의 어느날, 연변텔레비죤방송국 스튜디오에서 한창 12.9운동 기념 활동프로가 촬영중이다. 연변텔레비죤방송국 한어 아나운서 리철용(조선족...
  • 2023-02-06
  • 김은장, 복건성고급인민법원 원장으로 당선 2023년 01월 17일 10시 06분    글쓴이:시스템    조회:15    추천:0 북건성인민대표대회 공고 [14기] 제4호 복건성 제14기 인민대표대회 제1차 회의는 2023년 1월 15일 김은장(조선족)을 복건성고급인민법원 원장으로 선거하였다. 김은장 략력:...
  • 2023-01-18
  • 최근 2022년도 국가사회과학기금 중대항목립안명단이 정식으로 공포되였는데 연변대학 조한문학원 김철준교수 연구팀이 신청한 가 성공적으로 립안되였다. 이는 연변대학이 4년만에 재차 우리 나라 철학사회과학연구분야의 최고급 항목을 비준받은 것이다. 이 항목은 국내외 동아시아 한적연구의 최고력량을 집합시켜 최초...
  • 2022-12-13
  • 청도농업대학 화학과 약학원의 주영철(49) 교수는 농약 관련 연구로 두각을 나타내면서 그의 연구 성과는 민족기업의 발전에도 튼튼한 밑거름이 되고 있다. 주영철 교수 연변이 고향인 주영철 교수는 연변농학원(현재 연변대학농학원)에서 농학을 전공했다. 졸업후 1996년부터 2000년까지 연변대학농학원 과학기술처에서 근...
  • 2022-09-23
  • ‘조률은 무대 뒤 무대서 완성하는 작품’ 1000분의 1의 차이도 느껴내야만 최적의 연주 컨디션을 만들 수 있는 만큼 조률사는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한다.     어스름한 무대 우, 매끄러운 피아노 한대가 놓여있다. 조명이 켜지고 피아니스트가 뚜벅뚜벅 걸어나오면 이내 묵직한 적료를 뚫고 울리는 피...
  • 2022-08-18
  • 현장의 가장 가까이에서 눈에 보이지 않는 정보까지 사진 한장에 담아 전해야 하는 직업이 촬영기자이다. 오인철(70세)은 평생을 《연변일보》 촬영기자로 뛰면서 뉴스현장을 누볐고, 자치주의 변화를 고스란히 사진으로 기록하고 방대한 자료를 남겼다. 3일, 오인철은 자택에서 인터뷰를 받으면서 컴퓨터에 일목료연하게 ...
  • 2022-08-14
  • 중국 림업기계 연구 개발의 선두주자, 국무원 특수수당금 향수자 김태현 로옹 최근 동북림업대학 건교 70주년 경축행사차 산동성 청도에서 비행기편으로 할빈에 오신 김태현 로옹을 만났다. 85세 나이가 무색할 정도로 정력이 왕성하고 기억력이 좋았으며 박식한 분이였다. 이야기를 통해 김 옹은 중국 립업기계 연구 개발...
  • 2022-07-24
‹처음  이전 1 2 3 4 5 6 다음  맨뒤›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조글로•潮歌网]조선족네트워크교류협회•조선족사이버박물관• 深圳潮歌网信息技术有限公司
网站:www.zoglo.net 电子邮件:zoglo718@sohu.com 公众号: zoglo_net
[粤ICP备2023080415号]
Copyright C 2005-2023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