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글로로고 media
연변팀 갑급팀 만년적수 절강의등팀과 값진 1대1 무승부
조글로미디어(ZOGLO) 2018년4월15일 21시54분    조회:1190
조글로 위챗(微信)전용 전화번호 15567604088을 귀하의 핸드폰에 저장하시면
조글로의 모든 뉴스와 정보를 무료로 받아보고 친구들과 모멘트(朋友圈)로 공유할수 있습니다.
 연변팀 갑급팀 만년적수 절강의등팀과 1대1로 빅어

   오늘 저녁 있은 2018중국축구갑급리그제6라운드경기에서 연변팀은 역경속에서도 굴하지 않는 진정한 연변팀정신으로 강호인 절강의등팀과 1대1 무승부를 기록했다.
    절강의등팀은 현재 5점을 기록한채 갑급리그 제13위에 처해있는 팀인바 순위로 봤을때는 실력이 평범하다고 평가하기 십상이다.하지만 이 팀이 지금껏 붙은 팀들을 돌이켜본다면 모두 갑급리그 상위에 처한 팀으로서 어느정도 실력을 갖춘 팀이라고 보면 된다.또한 지금껏 연변팀과의 대결에서 많은 이야기가 있었는바 오늘 경기도 새로운 력사가 될것이다.
    연변팀은 현재 다섯 경기에서 3골만을 넣었지만 10점을 기록한채 상위권에 위치해있다.수비가 잘되고있다고 안심할수도 있지만 공격력은 여간만 풀리지 않고있는 상황이다.주중에 있은 축구협회컵경기에서는 전략상으로 후보선수들을 출전시켜 이미 도태된 상태이다.모두의 기대를 한몸에 안고있는 자이르가 오늘 꼴을 넣을지가 중요한 관전포인트가 될것이다.선발명단에 손군이 빠져 힘든 경기가 예상된다.

     경기가 시작되자 구지믹스가 중앙공격수위치에서 활약했다.
     2분경 절강팀의 모타가 키퍼와 일대일의 상황에서 한꼴 넣었다.0대1

     왕붕과 강위붕의 중간으로 공이 침투되였다.
     절강의등팀선수들의 배합이 아주 숙련되였고 갑급리그의 강호임을 절실히 드러내고있다.
     왕붕의 움직임이 아주 늦다.위치선정이나 결단력면에서 많은 부족점을 보이고있다.
     절강팀의 수비도 많은 허점이 있다.
     19분경 장위의 금지구역안에서 슛을 절강팀 키퍼가 쳐내 수비수다리에 맞아 튕겨나왔다.
     33분경 절강팀의 리세주 황패경고.
     연변팀의 하프선에서 공격도 수비도잘 조직되지 않고있다.
     43분경 절강팀 키퍼가 시간 끌어 황패경고.
     창피스럽다.이제 전반전인데 시간끌기가 시작이다.저런 방식으로 이긴 경기가 무슨 의미가 있는지 궁금하다.아마추어축구애서도 이런 상황은 보기 드물다.축구에 대한 리해가 부족해도 한참 부족하다.정정당당하게 싸워서 이기면 좋지 않을가.
    전반전경기 결속.

     후반전이 시작되자 연변팀에서 최인으로 리호걸을 교체.
     47분경 구즈믹스가 상대선수를 밟아 홍패경고로 축출되였다.
     49분경 절강팀의 리효선이 금지구역안에서 슛한 공이 빗나갔다.
     52분경 연변팀에서 김파로 리룡을 교체.
     54분경 코너킥기회에 김파가 슛한 공을 키퍼가 쳐냈다.
     두팀의 패스실수가 많다.공방절주전환이 빠르다.
     69분경 연변팀에서 김파가 올린 공이 골대를 향해 들어갈 찰나 키퍼가 쳐냈지만 최인이 슛하여 한꼴 넣었다.
     대단하다 연변팀.한명이 적은 상황에서 만회꼴을 넣었고 지금 분위기도 좋다.
     1대1.경기는 다시 원점으로.







     75분경 연변팀에서 리강으로 장위 교채.
     잠시후 절강팀의 모타가 금지구역안에서 해딩한 공을 주천이 잡았다.
     79분경 모타가 금지구역밖에서 슛한 공이 다리에 맞아 골대옆으로 훌러나갔다.가슴철렁한 순간이였다.
     잠시후 오영춘 황패경고.
     85분경 왕붕이 시간 끌어 황패경고.
     경기시간이 마감되자 연변팀 금지구역안이 위험한 상황이 여러번 연출됐다.
     전체경기 결속.1대1




절강의등팀 선발명단:학강 왕경평 모타 박도우 리효선 류소룡 오구스토 왕천측 왕개 리욱동 리세주
     후보명단:래효우 우도 력홍 애얼파티 주병욱 장가서 임붕
연변팀선발명단:배육문 주천 강위붕 왕붕 장위 리호걸 자이르 리룡 오영춘 박세호 구즈믹스
     후보명단:동가림 한광휘 최인 김파 한청송 문학 리강

조글로미디어 김일 기자

파일 [ 3 ]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Total : 1302
  • 연변북국팀이 올시즌 첫경기에 원정승을 올리며 산뜻한 출발을 알렸다.   3월 23일, 연변북국팀은 하북대학체육장에서 펼쳐진2019중국축구 을급리그 제2라운드 원정경기에서 허파선수의 결승꼴로 1대0  보정용대팀을 제압, 올시즌 첫승을 거두었다.   연변북국은 올시즌 을급리그 제1라운드 장춘백가팀과의...
  • 2019-03-25
  • Q: 연변부덕팀이 해체된 후 윤창길 선수는 레벨이 더 높은 구단에 가맹할 수 있었는데 왜서 연변북국팀을 선택하게 되였는가? 윤창길: 여러팀에서 러브콜을 보냈지만 연변에서 뛰고 싶었고 이 곳을 떠나기 싫었기에 연변북국팀을 선택하게 되였다. Q: 팀에 합류한지 반달가량 되는데 컨디션이나 경기 상태는 어떠한가? 새로...
  • 2019-03-21
  • ◆ 신군   일전에 김윤길 가수가 부른 노래를 찾아 듣다가 자동으로 재생이 되는 김윤길과 관련된 영상들을 보게 되였다. 그중에는 2003년에 중국 춘절야회에서 부른 그들의 이란 노래도 포함되여 있었다. 4명의 파릇파릇한 청년들이 그 큰 무대에서 우리 민족의 아리랑을 불렀다는 게 10여년이 지난 오늘 ...
  • 2019-03-19
  •   연길시 민간축구운동 활성화와 친목, 화합을 도모하기 위한 2019년 연길시 민간축구리그가 17일 룡정해란강축구문화단지에서 개최되였다.   연길시민간축구리그는  연길시의 민간축구클럽들인 두만강축구팀, 89계축구팀, 신세대축구팀, 형제축구팀, 사강축구팀, 의가인공방련팀, 분향축구팀, 취우축구팀,...
  • 2019-03-19
  •   연변해란강축구구락부 소속 U19팀이 올시즌 2련승을 거둔 가운데 해트트릭을 기록한 승전의 공신 장가휘선수가 주목된다.   감독: 김철기, 꼴키퍼코치: 장용남이 지휘하고 있는 연변해란강U19팀은 2019전국청소년 슈퍼리그 U19경기 B조(북구)경기 남통지운팀과의 원정경기에서 전반전에 상대팀에 선제꼴을 내주...
  • 2019-03-18
  •   연변해란강축구구락부 소속 U19팀이 올시즌 첫승을 거두었다.   감독: 김철기, 코치: 천학봉 꼴키퍼코치: 장용남이 지휘하고 있는 연변해란강U19팀은 2019전국청소년 슈퍼리그 U19경기 B조(북구)경기 섬서장안경기팀과의 원정경기를  2대1로 이기면서 기분좋은 출발을 하였다.   돌아오는 3월 15일 ...
  • 2019-03-11
  •   3월 9일 연경맥주 2019 중국축구협회 개막식이 상해포동원심체육중심에서 펼쳐졌다.   연변북국팀은 원정에서 상해정신팀과 90분간 대결에서 0대0으로 빅은후 대회규정에 따라 승부차기로 돌입해 최종 9대8로 상대팀을 이기고 올시즌 첫승과 함께 축구협회컵 제2단계로 진출하였다.   연변북국팀은 이날 ...
  • 2019-03-11
  • 단장: 리광호, 감독:김청, 코치,배육문, 강홍권, 꼴키퍼코치:유림, 윤광, 팀의사:리영학       2019년 중국축구협회 챔피언스리그(中冠)을 준비하고 있는 연변해란강축구팀이 룡정해란강축구문화산업단지에서 맹훈련을 하고 있는 가운데 감독진과 선수등록명단을 발표했다.   이번 선수명단에는 원 연...
  • 2019-03-08
  •   광범한 축구팬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우선 여러분들이 줄곧 연변축구에 돌려준 관심과 지지에 감사를 드립니다. 축구팬 여러분께서 변함없이 돌려준 관심과 지지가 있었기에 연변축구와 연변의 축구문화는 반세기를 넘어 이어올 수 있었습니다. 하지만 우리의 념원과 달리 연변부덕축구구락부는 시장...
  • 2019-03-08
  •   운명이랄가 배육문선수는 연변팀이 저조에서 재기의 고비마다 마주치게 된다.    원 연변부덕팀 주장인 배육문은 연변부덕축구구락부가 파산을 선포하고 연변팀이 해산된 현재  "이제 곧 만들어져 연변축구의 혈맥을 잇게 되는 연변해란강축구팀에서 연변축구의 재기를 위하여 저의 축구여생을 다 바...
  • 2019-03-05
‹처음  이전 1 2 3 4 5 6 다음  맨뒤›

포토뉴스 오늘은 2019년 3월 27일

오늘의 인물

  • *
  • *

세상에 이런 일이 더보기+

살아가는 이야기 더보기+

많이 본 포토뉴스 많이 본 뉴스

최신 코멘트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select convert(int,CHAR(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