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www.zoglo.net/blog/allzk 블로그홈 | 로그인
아리랑주간
<< 7월 2020 >>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31 

방문자

조글로카테고리 : 블로그문서카테고리 -> 블로그 -> 신문잡지/책

나의카테고리 : 조글로《아리랑주간》보기

[281호]"너 간첩이지"… 한국,매맞는 이주아내들 많다
2013년 04월 28일 09시 52분  조회:6079  추천:0  작성자: 아리랑주간
 
2013년 제 12
4월 28일 (루계281호)
지난레터보기

 칼그림 연변 중요한 문화산업으로 부상
 

주간 뉴스
 조선족 가야금 등 국가 2급 문화재에 선정
재한조선족 무료취업 정보 사이트 개통

월드옥타청도지회 《로동법》특별강좌를 열어
중국조선족지적재산전문가협회 베이징서 설립

중국 첫 <관광법> 통과…관광관련 법적 근거 생겨
중국인 10명 중 3명 "군사 행동으로라도 북핵 막아야"
북경주택임대료, 5년새 2배 급등 왜?

[살아가는 이야기] 한 조선족의 한국 려행기(1)
[세상요지경] 미국인 남매, 배 침몰 후 14시간 헤엄쳐 육지에

[생활의 발견] ‘밥 먹을 때 물 마시면 살찐다’ 정말일까?
 
 

칼럼
정인갑 한국에 한번 더 간절히 충고해본다
맹영수 연변 가요에 대한 단상
김인섭 여론 마당의 독필(毒筆)
윤화영 동포들도 한국 생활의 안목을 높여야


인물
최림 인성화관리가 회사를 살렸다
한연옥 한 녀강자의 끊임없는 인생도전
한선녀 기회는 준비된 자에게 차례진다
류재학 “이게 두만강반에 남은 유일한 초가삼간인데…”


블로그
동원 비오는 바다
황영화 심정홀의 선물
동녘해 봄아 봄아

주청룡 동남아려행기[1]

문학
김미선 찢어진 돈
강효삼 '아리랑'은 우리의 노래
한세준 지각하는 봄 앞서가는 마음
남영선 고생은 생존의 밑거름으로 된다

 
 
地址:133000 吉林省延吉市光明街89号A座9001室 电子邮件: zoglo-1@hanmail.net 电话号码: 0433) 251-8178
조글로(潮歌网)www.zoglo.net
 

파일 [ 1 ]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전체 [ 1 ]

1   작성자 : 이원국
날자:2013-04-29 22:55:02
네이버 블러그에서도 선생님을 뵌적이 있습니다
모난 곳에 시선을 두심도 더욱 감사드립니다
무엇을 갈망하시던지 이상과 날개를 펼쳐주소서
문인은 내 한사람 보다 심어야할 소명이 잇는 만큼 선생님의
문학사랑과 철학을 존중합니다
정제된 문학정신 그것을 소망합니다
시대의 흐름이 물이 흐르는 것처럼 역행할 수 없듯이
인생 또한 거스른다고 거역 할수 없는 이치 아니겟습니까
하이에나에게 시를 바치는 것은
피죽이 아니라 곪은 상처를 선사한다고나 할까요
선생님의 그 열정에 찬사와 박수를 보냅니다
작가의 심성으로 세상을 바라보는 사명감을 심어
후배 양성에 이바지 하시기를 기원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대한민국 거제도에서 이원국 배상.
Total : 63
번호 제목 날자 추천 조회
63 [284호]“재한 중국동포정책의 큰 전향을 촉구한다!” 2013-05-17 0 3254
62 [283호]연변축구구락부 공개편지:추측보도하지말라 2013-05-10 0 3289
61 [282호]재한조선족 남북정세긴장 우려 환률걱정 1위 2013-05-03 0 3809
60 [281호]"너 간첩이지"… 한국,매맞는 이주아내들 많다 2013-04-28 0 6079
59 [280호] 연변 등 중조변경거주민 반도전쟁우려심 표해 2013-04-18 0 3380
58 [279호] 중국동포를 ‘물건’ 취급하지 마라 2013-04-12 0 3815
57 [278호] H7N9형 환자 18명, 이미 6명 사망 2013-04-07 0 4000
56 [277호] "아이 돌려주오" 어느 재한 조선족의 비애 2013-03-29 0 3647
55 [276호] 연변팀의 반란이 기다려진다 2013-03-22 1 3190
54 [ 275호] 백만원으로 구경 어떤 집을 마련할수 있을가? 2013-03-15 0 3276
53 [ 274호] ‘녀성으로 태여나 자랑스럽다’ 중국녀성의 변천 2013-03-08 0 3316
52 [ 273호] '둘째아이 장려정책'에 연변적 조선족 술렁 2013-03-01 0 3559
51 [272호] 연변팀 3점 감점 50만원 벌금 2명 종신금족 2013-02-22 0 3555
50 [아리랑주간 271호] 해외 귀국자들 창업을 말하다 2013-02-07 0 3441
49 [아리랑주간 270호] 재한 조선족을 울게 한것은? 2013-02-01 0 3507
48 조글로 <<아리랑주간>> 2013.1.25 루계(269) 조선 제3차 핵실험 진행예정 2013-01-29 0 3203
47 지난 레터보기(217~268) 2013-01-28 0 3253
46 아리랑주간 제 52호 (2012년 12월 27일) 신세대 조선족 올해 중국무대 들썽 2012-12-27 0 5609
45 아리랑주간 제 51 호 (2012년 12월 21일) "의료 약품 분리"로 "큰 처방" 고별할수 있을가? 2012-12-21 0 3962
44 아리랑주간 제50호 (2012년 12월 13일) 조선 《광명성 3호》 2호기 위성 발사성공 2012-12-14 0 3786
‹처음  이전 1 2 3 4 다음  맨뒤›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조글로]조선족네트워크교류협회(潮歌网) • 연변두만강국제정보항(延边图们江地区国际信息港) •아리랑주간(阿里郎周刊)
地址:吉林省延吉市光明街89号A座9001室 电子邮件: postmaster@zoglo.net 电话号码: 0433) 251-7898 251-8178
吉林省互联网出版备案登记证 [吉新出网备字61号] | 增值电信业务经营许可证 [吉B-2-4-20080054] [吉ICP备20003111号]
Copyright C 2005-2016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