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www.zoglo.net/blog/shuohua 블로그홈 | 로그인
말(說話)
<< 1월 2022 >>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31     

방문자

홈 > 녀성에 대하여

전체 [ 2 ]

2    [섹스 가이드] 흥분한 여성의 섹스현장 댓글:  조회:4654  추천:0  2014-11-03
[섹스 가이드] 흥분한 여성의 섹스현장            일반적으로 섹스를 할 때 여성의 흥분과 반응은 4단계로 나타난다.     1단계 : 흥분기 자궁이 올라간다. 질이 팽창한다. 음순의 색이 변한다.      심리적인 흥분기이다. 신체에 생리적인 현상이 일어나기 전에 성적 환상이나 섹스에 대한 기대감, 시각적인 효과 등을 겪는 과정이다. 여성의 질은 발기된 남성의 페니스를 받아들일 수 있도록 불수의적인 준비를 하게 된다.   본능적으로 페니스 삽입을 허락하는 시기이나, 완전한 여건이 되기 위해서는 2단계 고조기가 올 때까지 기다리는 것이 좋다.흥분이 발생하고 1분 이내에 질벽에서는 적당량의 윤활액이 분비되기 시작한다.   이후 애액의 양은 증가하고 울혈(피가 몰리는 현상)상태가 지속되며, 성적 긴장감과 기대감이 고조되는 시기이다. 질 입구로부터 안쪽으로 1/3 부위의 질벽은 부어오르며 질 내부를 조이기 시작한다.   이처럼내부는 팽창하고 조여지나, 혈관이 충혈되면서 소음순은 도톰하게 부풀고 붉은 빛을 띄기 시작하면서 외음부 입구는 오히려 벌어진다. 또 질 내부가 길어지고 부피가 팽창하여 질 내부는 항아리 모양을 형성한다.   이러한 변화는 흥분상태로 인해 질 내부 조직에 충혈이 일어나기 때문에 발생하며, 이후 사정된 정액의 유출을 방지해 임신을 돕는 기능을 한다.       2단계 : 고조기 클리토리스가 발기된다. 애액이 질벽을 적신다.      섹스의 준비과정(터치,키스,애무)을 거치면서 골반에 혈류가 계속 유입되는 시기이다. 질 내부는 더욱 부풀고 애액의 분비도 증가하여 외음부가 촉촉히 젖기 시작한다. 또한 질 외부와 기타 신체에도 변화가 생긴다.   클리토리스 역시 발기되기 시작하고, 유방이 부풀고 유두도 커지면서 단단해진다. 자궁과 함께 질이 벌어지고 부풀면서 윤활작용이 원활하기 때문에 삽입하기에 적당한 시기이다.     3단계 : 오르가즘기 자궁이 수축된다. 괄약근이 수축된다. 질이 수축되며 율동이 생긴다.    삽입 후 피스톤운동이 이루어지면서 골반근육과 기관들이 수축과 이완을 반복하게 됨으로써, 여성이 오르가즘을 느낄 수 있는 시기이다.이 시기에 질의 수축현상과 함께 요도 또한 같이 이완되는데, 간혹 배뇨욕구를 느끼는 여성이 있다면 이 때문이다.   오르가즘은 먼저 클리토리스를 중심으로 쾌감이 증폭되며 차차 골반부위 전체로 따뜻하고 짜릿한 감각의 파장이 확대되는 보통이다.여자의 오르가즘을 위해 이 시기에 가장 중요한 것은 클리토리스의 효과적인 자극이다.   생리학적 근거로 볼 때 오르가즘은 클리토리스로부터 발생한다는 것이 절대적인데, 이것이 심리적인 영향을 바탕으로 차차 질 오르가즘으로 인식되거나 변화한다고 한다.  사정과 동시에 오르가즘이 중단되는 남성에 비해 여성이 오르가즘을 유지할 수 있는 것은...   오르가즘기의 골반근육과 기관(괄약근, 회음근을 비롯한 질 입구)들이 주기적인 수축작용을 지속해 반복해주기 때문이다. 따라서 사정 이후에도 자극이 더해진다면 여성은 수 차례 이상 멀티오르가즘이 가능하다.       4단계 : 회복기 자궁이 낮춰진다. 질이 정상을 회복한다.   성적인 자극이 줄어들면서 혈류량이 감소하고 신체적인 긴장도와 기대감이 사라지면서 원상태를 회복하는 시기이다. 잘 아시다시피 여성의 흥분은 남성에 비해 완만한 하강곡선을 그린다         [깜짝테크닉 10가지]   섹스를 하다보면 애무위주의 전반전과 삽입과 운동위주의 후반전으로 크게 나눌 수 있다. 그런데 이 둘을 잘 매치시키는 선수는 거의 드물다. 전반전을 잘 뛰어도 후반전이 약해 힘들어하는 이가 있는가 하면 전반은 신통치 않다.   그런데 후반은 잘 뛰어 전화위복하는 이들도 있다. 그 만큼 두 경기를 완벽히 소화해 내는 선수는 드물다는 얘기다.    대부분의 남자들은 전반이나 후반 한쪽에만 강하든지 아니면 전후반 모두 꽝이든지 해서 여자들의 맘을 애타게 만든다. 이 둘을 적절히 믹스시킬 수 있다면 선수를 넘어 챔피언의 단계로 진입할 수도 있다. 1. 삽입은 아프지 않게 살살.... 페니스가 단단하게 발기되었다고 그냥 삽입하는 것은 좋지 않다. 남자가 페니스를 손으로 잡고 저항감을 느끼지 않게 삽입을 해주어야 한다. 삽입할 때는 클리토리스로부터 밑으로 미끄러져 삽입하는 것이 가장 좋다.     삽입한 후 곧바로 피스톤 운동하는 것도 좋지 않다. 1분 정도 삽입한 후 애무만 한 채 가만히 삽입된 상태를 즐긴다. 1분의 시간은 여성을 기대감으로 가득 채우기에 충분하다. 여성의 성감은 상상 이상으로 높아지게 되고 섹스에 대한 기대도 그만큼 커진다.   2. 삽입 전 애를 태운다 쾌감을 높이는 삽입의 기술은 삽입 전에 애를 태우는 시간을 즐기는 것. 삽입을 처음 시도할 때 페니스를 남성의 고환이 밀착될 정도로 강하게 삽입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     여성이 요구하는 깊은 삽입을 하기 전 남성은 정상위에서 성기의 앞부분만을 삽입하고 질 입구를 휘젓듯이 하여 주는 것이 좋다. 여성은 질 입구 끝으로 남성을 느끼면서 다음에 올 깊은 삽입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진다. 기대감을 갖고 기다리고 있는데 아직 깊이 삽입하지 않고 있다면 여성은 안타까움에 빠지게 된다. 깊은 삽입에 대한 기대감이 한층 고조되어 피니스를 찾아 아래로부터 허리를 들어올리게 된다. 이런 일련의 과정은 여성의 심리적인 섹스욕구를 높이게 된다.     여성이 깊이 삽입하고 싶어 몸을 앞뒤로 틀면 이때가 바로 깊이 돌진할 찬스가 온 것이다. 강하게 삽입한 후 세 번은 얕게, 한번은 깊게 삽입하는 테크닉을 구사하면 남녀 모두 높은 오르가즘을 느끼게 된다.   3. 애를 태울 수 있는 체위를 즐긴다 섹스는 애를 태울수록 쾌감이 높아지는 법이다. 섹스 감도를 높이려면 심리적인 것을 십분 활용할 수 있어야 한다. 애를 태울 수 있는 체위는 후배위(뒤에서 공격)와 입위(둘다 서서 하는)가 대표적.   후배위는 여성에게 하반신의 섹스 욕구를 불러일으키는 체위다. 또한 이 체위는 체위 자체에서 느껴지는 수치심과 남자가 애를 태우고 있다는 것을 동시에 느끼게 된다.  이런 심리적인 것이 작용하면 똑같은 자극이라도 심리적으로 높은 쾌감을 느낀다.   여성 스스로 피스톤 운동을 전혀 통제할 수 없기 때문에 남성에게 모든 것을 맡겨야 한다. 자극을 받은 여성은 허리를 돌출 시켜 안타까움을 채우려고 한다. 남성이 여성의 허리를 잡아당겨 안타까움을 충족시켜주면 가쁜 숨을 토해내며 극치를 맛보게 된다. 입위는 여성이 가지고 있는 성적 상상의 기대감을 활용, 높은 쾌감을 불러일으키는 체위. 입 위의 경우 바닥과 같은 곳에 의지할 수 없기 때문에 매우 불안정한 포즈를 취하게 된다. 그런 만큼 깊은 결합을 할 수 없다. 즉, 감질맛 나는 섹스를 즐기게 된다.   여성은 일단 결합하면 점점 결합의 강도를 높이고 싶어하는 욕구를 느끼게 된다.  깊은 결합을 하고 싶은 마음 때문에 심리적으로 매우 안타까움을 마음을 느끼고 이런 안타까운 마음은 점점 흥분으로 이어진다.   입위로 섹스를 이끌다 정상체위 등으로 옮겨 안타까운 마음을 채우게 되면 흥분이 극에 달하게 되고 여성은 황홀감의 극치를 맛보게 된다.   4. 섹스 부위를 넓힌다 여성의 쾌감을 높이려면 남녀의 섹스부위를 넓혀야 한다. 여성이 오르가슴을 느끼기 직전 남성을 힘껏 껴안으면서 자신의 몸과 밀착시키려고 애를 쓰는 것은 본능적으로 쾌감을 더욱 높이려고 하는 것이다.   절정을 향해 치닫고 있는 남녀는 최대한 밀착시킬 수 있는 섹스체위로 가는 것이 좋다. 여성들이 정상위에서 오르가슴을 가장 많이 느끼는 것도 다른 어떤 체위보다 섹스부위가 넓기 때문이다.   사정 후에 남녀는 결합을 풀지 말고 밀착한 상태에서 몇 분간 가만히 있는 것이 좋다. 심리적인 만족감이 더욱 깊어지며, 서로에 대한 만족도 덩달아 높아진다.   5. 예민한 곳을 애무할 때는 집중을 피한다 여성의 가장 민감한 성감대인 클리토리스는 표면이 점막으로 되어 있다. 때문에 매우 예민한 곳이다. 남성의 페니스 역시 마찬가지다. 예민한 부위를 자극할 때 한 곳에만 마찰이 집중되면 쾌감 대신 고통만 느끼게 된다.   이렇게 되면 성감은 갑자기 자취를 감추어 버린다. 이런 부위를 자극할 때는 한 곳만 자극하지 말고 성기 전체를 부드럽게 자극하는 것부터 시작한다. 손바닥 전체로 파트너의성기를 부드럽게 감싸고 애무한 후 어느 정도 흥분에 이르면 그때부터 손가락을 이용해서 애무를 한다. 클리토리스의 경우는 손가락을 대음순 위에 올려놓고 클리토리스 쪽으로 돌려 가볍게 문지르고 만지는 등 왕복 운동을 한다 성기 주변이 자극되었으면 다섯 손가락 전부로 클리토스를 부드럽게 자극한다.   곧 질에서 애액이 분비되면 중지를 질 속에 넣어 자극하기 시작한다. 분비된 애액을 클리토리스 부분에 바르면서 손바닥 전체로 마사지하듯 애무를 하면 짜릿한 쾌감이 전신에 전해지며 그녀의 애액은 끝없이 흘러내릴 것이다   6. 삽입 후 에도 애무를 멈추지 않는다 삽입 전까지 정성껏 애무를 하던 남자는 일단 삽입을 하고 나면 왕복 운동(?)에만 온통 신경을 써서 애무를 전혀 하지 않게 된다. 애무는 섹스가 끝날 때까지 멈추어서는 안 된다. 삽입한 후 각 체위에서 성감대를 애무하기 가장 손쉬운 부위를 애무한다.    애무 방법은 가볍게 숨을 내뿜거나 밑에서 위로 핥아주기, 때로는 입술로 강렬하게 빨아 주는 것도 좋다. (남자 위에 여자가 올라앉는) 좌위는 남녀가 너무 밀착되어있기 때문에 손으로 애무하는 것이 어렵다.   다소 부자연스럽지만 겨드랑이 밑이나 복부를 중점적으로 공략하면 좋다. 여성이 팔을 남성의 머리에 두르면 성감대가 노출되어 애무하기가 보다 쉽다. 여성이 뒤로 돌아 무릎을 꿇은 후 남자가 여자의 뒤에서 삽입하는 후배위는 다양한 애무 기술을 발휘하기 어렵다.   이때 가장 효과 높은 애무는 허벅지 안쪽. 페니스를 앞으로 돌진하면서 여성의 옆구리를 손으로 감는다. 그리고 강하게 밀착을 하여 허벅지 부분이 닿을락 말락 하게 가볍게 터치한다. 손을 뻗어 유방을 만지는 것도 효과 만점.   7. 섹스 중 키스로 더욱 자극한다 성경험이 부족한 이들은 섹스 중에 키스를 하면 갑자기 성감이 떨어진다고 한다. 이런 이유로 전희가 끝난 후 삽입하면 키스를 전혀 하지 않게 된다. 이런 일이 발생하는 것은 키스 테크닉이 부족하기 때문.   삽입하고 있을 때 입술에 대한 애무는 더욱 성감을 고조시킬 수 있다.  단 키스를 할 때는 몸을 떨어뜨린 채 하지말고 밀착시킨 상태에서 해야 효과가 높다. 밀착하고 있던 몸을 갑자기 떨어뜨리면 밀착감에 찬물을 끼얹는 결과를 초래하여 성감이 낮아진다.   정상위에서 키스를 할 때는 남녀의 체격에 따라 차이가 있지만 아무래도 몸을 들게 된다. 그렇게 되면 두 사람 사이에 흥이 깨지고 만다.  이런 경우는 입술보다는 목덜미, 얼굴에 소나기 키스를 퍼붓는 것이 좋다.   입, 눈, 코 등에 혀끝으로 자극을 주는 것도 좋다. 이런 부위에 키스를 하면 남녀의 몸이 떨어지지 않고도 가능하다.   8. 급소 자극을 한다 섹스 중에 성감을 높이기 위해 클리토리스, 페니스, 유방 등의 성감대를 만지는 것 외에 급소를 눌러주는 것도 한 방법이다. 급소는 섹스와는 전혀 상관이 없는 것처럼 보일 수 있지만 잘 이용하면 성감대 자극 효과 못지 않은 효과를 얻을 수 있다.   발끝에서 허벅지에 이르는 선, 발가락의 엄지와 인지의 뼈가 교차하는 곳, 종아리 안쪽, 무릎에서 10센티미터 위가 바로 그곳. 이곳이 정말 섹스를 아는 선수들의 포인트 중에 포인트다. 섹스 중에 이곳을 공략하면 남녀를 불문하고 쾌감을 높이는 데 효과가 높다.     섹스가 한창 진행중일 때 그때그때 이들 급소를 자극한다. 정상위의 경우는 삽입한 채로 여성의 한쪽 다리를 들어올려 공중에 떠 있을 때 여성의 다리를 장난치듯 하며 급소를 자극해 준다. 특히 발의 엄지와 인지 사이를 부드럽게 만져주면서 하는 왕복운동은 그녀를 극치로 몰고 갈 것이다.   9. 삽입 후 회전 운동을 한다 성기를 질에 삽입하자마자 무턱대고 전후로 허리를 움직이고 사정할 때까지 그치지 않는다. 이것은 남자의 욕심에 불과하다. 여성의 감도를 높이려면 전후 운동만으로는 부족하다.     여성은 오르가즘을 느끼고 싶은 욕망을 가지고 있다. 일방적인 피스톤 운동은 성에 대한 실망감만 안겨줄 뿐이다. 질에는 눈에 보이지 않는 쾌감 포인트가 있다 그 포인트를 왕복운동뿐만 아니라 귀두로 치받게 하여 폭넓게 질 벽을 자극해 주어야 한다.    회전 운동은 여성의 오르가즘을 높이는데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한다. 회전 운동이 여성의 성감을 높인다는 것을 알고 남자들은 나름대로 체위를 개발하려고 한다. 그러다 어색하고 불편해서 오히려 여성에게 아프다는 불평을 듣게 된다.   회전 운동은 성기의 역삼각형 운동이라고 생각하면 된다. 단순히 피니스를 좌우로 진동시키듯 하는 운동이다. 피니스의 움직임은 질 안에서 절구공이처럼 움직이는 것. 여성에겐 질 내에서 피니스가 회전하는 것처럼 느껴진다.    즉 회전 운동을 하면서 자극해야 하는 질 내의 포인트는 배 쪽의 질벽(질 전벽), 등 쪽의 질벽(질 후벽), 질의 가장 깊은 곳(자궁구) 등 세 곳이다. 이 세 곳을 회전 운동을 하면서 자극하면 성감이 매우 높아진다.   10. 왕복운동의 스피드를 조절한다 전희, 삽입, 사정으로 끝이 나는 섹스의 일련의 과정은 각각 완급이 달라져야 한다 특히 중반의 왕복운동은 매우 중요하다. 여성을 절정으로 이끌기 위해 왕복 운동의 완급을 조절해야 한다.     삽입한 후 격렬한 왕복 운동을 한다고 해서 여성이 오르가슴을 느끼는 것은 아니다. 처음에는 가벼운 전희로 시작하여 점점 여성이 느끼기 시작하여 뜨거워지면 왕복 운동으로 옮겨서 어느 정도 강도를 높여 자극해야 한다.     따라서 중반에는 절정 때와 같이 격렬한 율동은 필요 없다. 오히려 허리를 돌려 질 내부 구석구석 빠짐없이 성기로 자극해 주는 것이 좋다. 질 전체를 자극하기 위해서는 빠르지만 작은 율동보다는 허리를 천천히 크게 움직이는 편이 효과적이다.      
1    做女人一定要有女人味!女人味,到底是什么味??? 댓글:  조회:2706  추천:0  2014-08-19
做女人一定要有女人味!女人味,到底是什么味??? 女人要有女人味。无论是高级白领还是家庭主妇,是女人首先得有女人味,少不得女人应有的温柔、温顺、贤惠、细致、体贴。女强人不可爱,小女人无法爱。身为女人而缺少女人味,无异于在男人心目中被判了死刑。女人味是女人的神韵,就像名贵的菜,本身都没有味道,重要的是调味,女人味如火之有焰,灯之有光。女人味是一尊美酒,历久弥香,抿口便醉。 前卫不是女人味,不要以为穿上件古怪的服装就有味了,这样的味是一种“怪味”。有钱的女人不一定有女人味。物质堆砌不出来女人味,化妆品只能造就女人的皮肤,这样的女人铜臭有余而情调不足,情调不足则索然无味。漂亮的女人不一定有女人味,有味的女人却一定很美。一朵花可能花瓣妖娆,姹紫嫣红,却不一定暗香浮动,疏影横斜。外表漂亮是最留不住的,美丽的外表会被时间的齿轮磨得失去光泽。弱不禁风也不是女人味。有味的女人不是病恹恹意慵慵,有味的女人青春健康,肌肤红润,活力充沛,任何时候都光彩照人、灿烂依然。 拥有女人味并非易事,没有一定文化底蕴、修养层次、人生阅历,无法烹调出醉人的味道。女人味首先来自她的身体之美。身段柔和、如瀑黑发、似雪肌肤的女人,再加湖水般宁静的眼波、玫瑰样娇美的笑容,她的女人味就会扑面而来。女人味更多的来自与她们的内心深处。女人味是月光下的湖水,是静静绽放的百合。这样的女人,是一个晶莹剔透的女人,一个柔情似水的女人,一个善解人意的女人。女人味还来自于女人的美德。不善良的女人,纵使她倾国倾城,纵使她才能出众,也不是优秀可爱的女人。 女人味,静若清池,动如涟漪。朱自清先生有过这样一段对女人的描述:女人有她温柔的空气,如听萧声,如嗅玫瑰,如水似蜜,如烟似雾,笼罩着我们,她的一举步,一伸腰,一掠发,一转眼,都如蜜在流,水在荡……女人的微笑是半开的花朵,里面流溢着诗与画,还有无声的音乐。 女人味是一股品味。没有品味的女人,任你如何修炼都只能是浅显苍白的。有女人味的女人,她乐于学习,天天看报,经常上网,但并不整天迷恋时尚杂志和八卦新闻;文史哲各有涉猎,偶尔爱看流行电影,但眼球不限于情节,而能从中看到不一样的东西。或许,她还会学学英语,练练书法,学习茶道,学习插花,练练瑜伽。广泛的兴趣爱好,积淀了她的内敛的心灵。能凭自己的内在气质令人倾心的女人,是最有女人味的女人。 女人味是一股香味。这香味不仅指身体散发出的香,否则,一瓶香水就能解决了女人味。这香味是一种自内而外散发出的迷人气息,让人一看到就觉得她是香的。她的亭亭玉立,可以让这个灰色的城市变得灵性十足。她工作繁忙,却从无愁苦面容,再紧张也是微笑熙然,于不经意间散发出细腻沉郁的香味。她亲切随和,每个人都愿和她亲近,哪怕是最隐秘的情感问题,也会说给她听。与她谈天说地,常给你人生的启迪,让你沉静,教你努力,感受到生活的美好与希望。 女人味是一股雅味。一种淡雅,一种淡定,一种对生活对人生静静追寻的从容。有独立的人格,独立的经济支撑,独立的思想境界。很多女人一旦与钱沾边便失去了优雅,有女人味的女人也爱钱,但没有铜臭味,别人看她挣钱的过程都是一种愉悦,她连爱钱都爱得优雅,自己赚钱买花戴。女人的雅味是这样的:妆是淡妆,话很恰当,笑能可掬,爱却执着,无论什么场合,她都能好好地“烹饪”自己,让自己秀色可餐。 女人味是一股韵味。温柔是女人特有的武器。有女人味的女子是何等柔情,她爱自己,更爱他人。她是春天的雨水,润物细无声;她是秋天的和风,轻拂你的脸庞。她以女性的特有情怀,放开胸襟去拥抱整个世界。温柔不单是女性的娇憨和妩媚,还有母性的善良、关切、慈祥。女人最能打动人的就是温柔,不是矫揉造作,像一只纤纤玉手,知冷知热,知轻知重,理解男人的思想,体察男人的苦乐,只轻轻一抚摸,就给男人疲惫的心灵以妥贴的抚慰。 女人味是一股羞味。她说话不喋喋不休,做事不风风火火,待人不大大咧咧。凡事有度,略显羞态。羞态并不是弱的表现,恰恰是美的昭示,最能激起男人怜香惜玉的心态。她那矜持的动作语言,脉脉含情的目光,嫣然一笑的神情,仪态万方的举止,楚楚动人的面容,总是胜过千言万语。表现“弱”是造成女人味的一个方法,过分暴露只会显得轻浮,让男人小看,适当遮盖更能增加女人的神秘感,有很多男人对女人撩头发的动作很是砰然心动。 女人味是一股意味。是神秘的,缓缓的,动人心弦,不可捉摸,深入骨髓,令人意乱情迷。它没有形状,没有定势,是润物细无声的诱惑,是若隐若现的美景,是朝思暮想的探究,是以少胜多的智慧。那一举一动,一言一语,一瞥一笑,至善至美,可谓:万绿从中一点红,动人春色不须多。女人味似寒梅,清丽孤傲,丽质天生;女人味似玫瑰,浓香馥郁,秀色绝伦;女人味似丁香,妩媚不妖娆,清秀不娇艳;女人味似兰草,淡雅脱俗,卓而不群,深藏的内心让人遐思无限。 女人味是一股情味。女人味是一种挥之不去的情调。有情调的女人,在锅碗瓢盆之外,还会把小家布置得玲珑有致,窗帘桌布,花边流苏,窗明几净,花瓶里即使没有鲜花,那花瓶也一定是有的,且擦拭得纤尘不染。女人味还是一种风情,一种从里到外的韵律。穿着或绸或锦或丝的旗袍,裸露美丽小腿,发髻高挽,丰姿绰约,风情万种,那份东方神韵,宛若古典的花,开放在时光深处,不随光阴的打磨而凋谢,就那么妖娆着,那么玲珑着,令所有男人震撼。 编后语:做女人一定要有女人味,女人味是女人的根本属性,女人味是女人的魅力之所在。女人没有女人味,就像鲜花失去香味,明月失去清辉。女人有味,三分漂亮可增加到七分;女人无味,七分漂亮降至三分。女人味让女人向往,令男人沉醉。男人无一例外地会喜欢有味的女人;女人征服男人的,不是女人的美丽,而是她的女人味。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조글로]조선족네트워크교류협회(潮歌网) • 연변두만강국제정보항(延边图们江地区国际信息港) •아리랑주간(阿里郎周刊)
地址:吉林省延吉市光明街89号A座9001室 电子邮件: postmaster@zoglo.net 电话号码: 0433) 251-7898 251-8178
吉林省互联网出版备案登记证 [吉新出网备字61号] | 增值电信业务经营许可证 [吉B-2-4-20080054] [吉ICP备20003111号]
Copyright C 2005-2016 All Rights Reserved.